성폭력 피해 신고 어디로? 가정폭력 상담센터는 어디에? 여

[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17>성범죄 피해자 신고 전화 난립

수원 3년째 ‘떼까마귀 퇴치전’

수천마리 출몰해 차량 훼손·정전 등 피해

국가 암검진 아니라고 치료비 지원 안해 年5500명 피해

장애 등 특수성 고려 않고 일방 적용

[의정 포커스] “총알탄 경전철 시의원답게 교통 사활”

송도호 서울시의회 의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우리 당에 ‘을’의 눈물을 닦아 주고 함께 문제를 해결해 가려는 ‘을지로위원회’가 있잖아요. 저 역시 힘없는 이웃들을 대변하고 이들의 삶의 질을 높여 주고 싶어 정계로 뛰어들었어요. 그때의 초심을 매 순간 되새기는 의정 활동으로 살기 좋은 세상을 만들어 나가겠습니다.”

송도호 서울시의회 의원

지난 7월 서울시의회에 입성한 송도호(더불어민주당 관악1) 의원의 각오다. 이는 송 의원이 2010년 관악구의원으로 활동해 온 이후 지켜온 신념이다. 이번 시의원 선거 때 74.1%로 주민들의 압도적인 지지를 받은 것도 이런 철학을 품고 지역 발전을 위해 부지런히 발품을 팔아 왔기 때문이다.

25년 전까지 원양어선 선장으로 일하던 송 의원은 이웃에 대한 배려, 추진력을 눈여겨본 지역 구의원 추천을 받아 2006년 구의원에 도전했다. 첫 선거에선 고배를 마셨지만 2010년 당선 이후 8년간 관악구의회에서 ‘예산통’, ‘복지통’으로 통하며 구민들의 신뢰를 받았다. 지난해 1월 서울시 구의회 의장협의회에서 의정대상을 받기도 했다.

시의회에서 교통위원회 부위원장을 맡은 그는 “관악의 열악한 교통 문제를 해결하려고 교통위원회에 들어왔다”고 할 정도로 지역 내 교통 인프라를 획기적으로 개선하기 위한 방안에 주력하고 있다.

“시의원 선거할 때 옷에다 ‘총알 탄 경전철 시의원’이라고 쓰고 다녔어요. 그 정도로 주민들이 불편을 겪는 교통문제에 사활을 걸었죠. 민자사업이던 난곡선 사업이 서울시 재정사업으로 변경될 수 있도록 여러 차례 목소리를 냈습니다. 세 차례나 연기된 신봉터널도 목표대로 준공될 수 있도록 촉구하는 발언을 의회에서 했죠. 예산이 늘어나며 봉착 상태에 있던 관악초등학교 복합화 시설 준공을 이끄는 등 지역 곳곳의 문제를 깊이 들여다보고 조율자로 나서고 있습니다.”

그는 이제 수도권 시민들의 삶과 환경을 향상시킬 방안을 내놓는 데도 분투 중이다. 지난 9월에는 ‘환경친화적 자동차의 개발 및 보급 촉진에 관한 조례’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환경친화적 자동차가 공영주차장을 이용할 때 주차 요금과 유료도로를 탈 때 통행요금을 전부 혹은 일부 감면해 주는 등의 지원을 통해 친환경 자동차 이용을 활성화시켜 대기 환경을 개선하겠다는 큰 그림이 담겼다.

송 의원은 “8년간 구의원으로 활동한 바탕이 있다 보니 올해는 지역구를 위해 힘쓰는 동시에 시민들이 겪는 교통 문제와 개선점을 폭넓게 고민할 예정”이라며 “올겨울 추위가 유독 매섭다는데 독거노인 등 형편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기세를 절감해 주는 방안 등도 고심하고 있다”고 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8-11-05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하락 ‘이영자 현상’이란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이 최근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이 하락한 것과 관련, ‘이영자 현상’이라는 분석을 내놨다.박…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아동수당 지역화폐·병원비 상한제… 아이가 존중받는 성남

[주민 물음에 단체장 답하다] 은수미 성남시장

“주 52시간만 공부하면 안 돼요?” 양천구청장 가슴 울린 말

아동친화도시 그리는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난방비 지원 빵빵, 월동 준비도 꼼꼼, 동대문 겨울 훈훈

저소득층에 최대 14만 5000원 바우처

금천 김장 공식 = 정 ÷ 사랑 +

김치 담그는 남자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