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중국 랴오청시 심장병 어린이 6명에게 새 생명 선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광명시가 올해 심장병을 앓고 있는 중국 랴오청시 어린이 6명에게 새 생명을 선물했다. 광명시 제공

경기 광명시가 올해 심장병을 앓고 있는 중국 랴오청시 어린이 6명에게 새 생명을 선물했다. 10번째 진행되는 ‘랴오청시 심장병 어린이 의료지원사업’을 통해서다.

이는 2009년부터 부천 세종병원과 손잡고 광명시의 중국 자매도시인 랴오청시 심장병 어린이들을 초청해 무료로 수술을 지원하는 민관 협력사업이다.

시는 심장병 어린이 의료지원 사업에 매년 수술 대상 어린이와 보호자 왕복 항공료, 국내 체류비용 전액을 지원하고 있다. 부천 세종병원은 광명시와 의료지원협약을 체결해 JK엔터테인먼트와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후원을 받아 랴오청시 심장병 어린이 입원비와 수술비를 지원하고 있다.

이 사업으로 올해 어린이 6명을 포함해 지금까지 모두 47명의 어린이들이 무료 심장병 수술 지원 혜택을 받고 건강한 삶을 되찾았다.

시 관계자들과 세종병원 의료진은 지난 9월 10일 올해 수술 대상자 선발을 위해 랴오청에 다녀왔다. 이때 선발된 어린이 6명은 지난달 29일 입국해 심장병 수술을 무사히 마쳤다. 이달 중순쯤 건강한 모습으로 돌아갈 예정이다.

강희진 부시장은 지난 6일 세종병원을 방문해 병원 관계자로부터 수술 경과를 설명 듣고 어린이와 가족들을 격려했다.

이 자리에서 강 부시장은 “아이들의 수술 결과가 좋아 매우 다행”이라며 “국내외 미래세대의 주역인 어린이들이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전폭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중학생 집단폭행’ 가해자 패딩, 죽은 피해자

인천의 한 아파트 옥상에서 동급 중학생을 집단 폭행하고 사망에 이르게 한 혐의로 구속된 10대 가해자들 중 한 명이 피해자의 패…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16세기 책쾌부터 e북까지…‘독서 천국’ 송파에 다 있다

‘책 박물관’ 방문한 박성수 구청장

“보육의 질, 아이 음식 보면 안다”

요리 심사위원된 이창우 구청장

동대문 21일 사랑의 김치 1350상자 담근다

10개 기관 자원봉사자 250여명 참여

무너진 옹벽 복구한 양천…주민과 함께 신속한 안전

민·관 협력으로 공사 완료…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도 현장 점검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