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항공대대 헬기, 완주 운항 중단하라”

“소음 극심” 완주군민들 노선 변경에 강력 촉구

“폐기물 자원화 틀 깰라”… 음폐수 법안 논란

“음식쓰레기·소각업게 민원 챙겨주나” 비판

지방과 상생 위해 2403억 쏟아붓는 서울시

29개 기초단체와 손잡고 ‘서울선언문’

[일자리가 행복이다] 희망 일자리 만들기 최우수구 관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관악구가 ‘2018 서울 희망 일자리 만들기’ 평가에서 4년 연속 우수구로 뽑히는 성과를 거뒀다. ‘서울 희망 일자리 만들기’는 서울시와 자치구 공동 일자리 사업으로 매년 사회적경제 시장 활성화, 민간 일자리 취업 연계 등 20개 지표에 대한 평가를 실시한다.

구는 올해 특히 일자리 혁신, 노동 정책 분야에서 다채로운 사업을 펴면서 주민들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고 취약계층의 노동 환경 개선을 이뤄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미래 유망 직종인 펫시터 양성 교육을 펴 협동조합 설립, 민간 일자리 취업·창업 등의 알찬 열매를 맺었다. 감정 노동 종사자의 정신적 상처를 치유하는 프로그램과 피해 예방 교육은 많은 감정 노동 종사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8-11-08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4억원 때문에 명지대 폐교 위기…학생·교직원

명지대를 운영하는 학교법인 명지학원이 4억여원의 빚을 갚지 못해 채권자로부터 파산신청을 당한 사실이 알려졌다. 다섯개 교육…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해방촌 신흥시장, 젊은 감각 입는다

용산구청장 ‘청년 상인과 대화’

“전국 첫 직접 민주주의 도시로”

이재수 춘천시장이 말하는 미래

서울 중구청장의 ‘걷기 사랑’

매일 걸어서 출근…지도자 교육도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