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항공대대 헬기, 완주 운항 중단하라”

“소음 극심” 완주군민들 노선 변경에 강력 촉구

“폐기물 자원화 틀 깰라”… 음폐수 법안 논란

“음식쓰레기·소각업게 민원 챙겨주나” 비판

지방과 상생 위해 2403억 쏟아붓는 서울시

29개 기초단체와 손잡고 ‘서울선언문’

서울 강서구, 2018 겨울철 제설대책반 운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강서구의 소형제설장비
서울 강서구가 지난해 처음으로 도입한 소형 제설장비.
강서구 제공

서울 강서구는 겨울철 폭설에 대비해 오는 15일부터 내년 3월까지 제설대책반을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구는 제설체계 구축을 위해 제설차량과 제설제살포기 등 장비를 점검하고, 간선도로와 비탈길 등 취약지점 460곳에 제설함을 설치했다. 지난해 도입한 보도전용 소형제설차량을 추가로 확보했으며, 노후 제설제살포기 3대를 새로 교체했다. 주민 보행 안전과 밀접한 보도와 도로 등 8개 구간에는 원격 자동염수살포장치 29대를 설치해 운영한다.

아울러 폭설시 초기 대응력 향상을 위해 구성된 ‘주민 제설기동반’은 취약지역에 투입돼 결빙 지역을 줄이는 데 앞장선다. 상가 밀집지역과 통행량이 많은 10곳에는 무료 제설도구함을 비치해 운영한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은 “올해는 예년에 비해 매서운 추위가 예상되는 만큼 제설대책 준비를 철저히 했다”고 말했다.

홍인기 기자 iki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전태일 누구요?” 묻던 노무현 변호사 밤 새워

“노동자를 진심으로 사랑한 정치인 노무현. 노무현이 최초로 사랑한 노동자 문성현.”문성현 경제사회노동위원회 위원장은 노무…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해방촌 신흥시장, 젊은 감각 입는다

용산구청장 ‘청년 상인과 대화’

“전국 첫 직접 민주주의 도시로”

이재수 춘천시장이 말하는 미래

서울 중구청장의 ‘걷기 사랑’

매일 걸어서 출근…지도자 교육도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