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구 ‘제2호 공동육아나눔터’ 개소

가족 품앗이·초등돌봄서비스 등 지원

‘지방소비세 인상’ 지역 갈등 부추긴다

전문가들도 비판 …“이분법 버려야”

서울 금천구, 주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공유공간 2호점 문 열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금천구 공유공간 2호점 운영주체 협약식
금천구 제공

서울 금천구 독산로에 주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공유공간 2호점이 문을 연다. 금천구는 새로운 거리문화 조성을 위한 공유공간 2호점 협약식을 지난 5일 개최했다고 9일 밝혔다.

공유공간 2호점은 공론화 결과를 바탕으로 ‘전시’가 있는 카페, 주민들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열린 공간으로 운영된다. 주민들이 직접 공모하고 투표로 선정한 이름으로 외부 공간을 정비해 12월에 문을 연다. 금천구는 공유공간 2호점을 거점으로 유흥주점이 즐비해 있던 독산로가 주민들이 모이는 친화거리로 변화될 것으로 기대했다.

지난 2월 문을 연 공유공간 1호점은 성교육 전문강사로 이뤄진 ‘라라스쿨’이 4월부터 8월까지 운영해 왔다. ‘라라스쿨’은 관내 초중고등학교에 열린 성교육을 진행하고 성인지 캠페인을 통해 주민들의 성에 대한 인식 개선에 이바지했다.

홍인기 기자 iki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왕복 티켓 끊어 해외도피 아니다”는 김학의

“태국 지인 집서 머물다 4월4일 오려던 것”“가족 권유…본의 아니게 사태 커져”검찰 수사재개 공식화…피내사자 전환성폭력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68만㎡에 60t…서울 종로 물청소 대작전

미세먼지 청소부 된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도시 뉴딜·평택호 관광단지 속도

정장선 경기 평택시장

강동구, 재활용 ‘환경 지킴이’

자치구 첫 아이스팩 환경 캠페인

역세권에 첫 ‘시각장애인 쉼터’

강서구에 가양5단지 상가동 제공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