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구 ‘제2호 공동육아나눔터’ 개소

가족 품앗이·초등돌봄서비스 등 지원

‘지방소비세 인상’ 지역 갈등 부추긴다

전문가들도 비판 …“이분법 버려야”

지반침하·붕괴, 구청 직원 안전교육부터 시작하는 중랑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중랑구청 전경

서울 중랑구 오는 13일 구청 기획상황실에서 건축·도로·건설·치수 등 각 부서 인허가 담당자와 일반 직원을 대상으로 지질·지반침하·붕괴에 관한 안전관리 실무역량 교육을 시행한다고 9일 밝혔다.

관련 교육이 이뤄지는 것은 서울시 자치구 중 처음이다. 강의에는 장용구 국토지반정보 통합DB 센터장이 나선다. 지반정보통합관리시스템 등 구조물 안전성의 기초가 되는 지반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시스템에 대한 활용법이 주요 내용이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연이은 지반 붕괴·침하 사건으로 중랑구 역시 주민들의 불안감이 크다”며 “지속적인 교육을 통해 안전에 대한 직원들의 관심을 환기시키고, 사전 사고 예방과 철저한 안전관리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홍인기 기자 iki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왕복 티켓 끊어 해외도피 아니다”는 김학의

“태국 지인 집서 머물다 4월4일 오려던 것”“가족 권유…본의 아니게 사태 커져”검찰 수사재개 공식화…피내사자 전환성폭력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68만㎡에 60t…서울 종로 물청소 대작전

미세먼지 청소부 된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도시 뉴딜·평택호 관광단지 속도

정장선 경기 평택시장

강동구, 재활용 ‘환경 지킴이’

자치구 첫 아이스팩 환경 캠페인

역세권에 첫 ‘시각장애인 쉼터’

강서구에 가양5단지 상가동 제공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