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실이 장원굴?… 도넘은 율곡 마케팅

파주시, ‘수능 대박길’ 엉터리 홍보

경북 동해안에 마리나항 7곳 조성 추진

포항·경주·울진 등 6곳 추가 조성 건의

민·관협력 모바일 지역화폐 시흥시 ‘시루’

양주·김포·성남·광양시 등 벤치마킹 줄잇는다

문병훈 의원, 서울시 문화본부 행정사무감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의회 문병훈 의원(더불어민주당, 서초3)은 지난 7일 서울시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문화본부 행정사무감사에서 문화본부 출연·출자기관의 경영평가 결과, 산하 재단과의 사업 중복 우려, 서울시 문화예술 사업에서 문화본부의 역할에 대해 질의했다.

‘2018년 서울시 출자·출연기관 경영평가 및 기관장 평가결과’ 에 따르면 문화본부 산하 출자·출연기관이 낮은 경영평가 순위를 기록한 것에, 문화본부 주도로 반복적인 지적사항 개선을 위해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문 의원은 “서울시 출자·출연기관별 경영평가 가 재단별 특성에 맞는 객관적인 평가기준에 따라 이루어 질 수 있도록 개선이 필요하다” 고 밝혔다.

문 의원은, 문화본부와 산하 재단의 고유사업을 명확히 구분하는 것이 필요하다“ 고 말하며 ”중복사업을 방지하고 업무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서울시 문화예술 관련 사업에서는 문화본부가 사업 초기부터 적극적으로 참여하여, 사업 중간에 운영만 떠안는 상황이 반복되지 않도록 유의해 줄 것을 요청했다.


문 의원은 공공미술프로젝트 관련 질의를 통해 “ 문화본부의 다양한 문화예술 사업이 서울시민의 삶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할 것” 이라고 밝혔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혜경씨는 수사 착수 직후 왜 폰을 교체했나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 소유주로 지목된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부인 김혜경씨가 경찰의 수사 착수 직후 휴대전화를 교체한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골목상권 부흥 ‘황금 트라이앵글’

관악 공무원·지역금융·소상공인 협약 체결

서초, 6년 연속 옥외광고물 우수

자치구 중 1위… 서울 대표로 선발

“구민 생명과 안전 지키는 의회”

류명기 금천구의회 의장

광진 버스정류장엔 겨울이 없다

찬바람막이 한파쉼터 23곳 설치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