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시설 이달부터 특별점검

김부겸 장관 “안전관리 원점부터 재검토”

첫 연봉 2996만원·정규직 비율 98%

이 정도는 돼야 ‘청년친화 강소기업’

“가리왕산 전면 복원”vs“곤돌라 등 존치”

산림청 -정선군 ‘가리왕산 복원’ 충돌

광명·시흥 97만㎡ 테크노밸리 일반산단·도시첨단산단 사업 속도낸다

국토부와 경기도 심의통과, 일반산단과 도시첨단산단 등 2019년부터 보상 착수 추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광명-시흥 일반산업단지 위치도. 광명시 제공

경기 광명시는 광명·시흥 일반산업단지 조성계획이 지난 20일 국토부 수도권정비실무위원회를 최종 통과했다고 22일 밝혔다.

광명·시흥 일반산업단지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서 2022년 준공을 목표로 7800억원 사업비가 투입되는 사업이다. 광명시 가학동과 시흥시 무지내동 일대에 97만㎡ 규모로 조성될 예정이다.

이번 심의 통과로 내년부터 보상절차가 진행되고, 특별관리지역에 무질서하게 산재된 중소규모 공장·제조업소 이전·정비가 본격화할 전망이다.

경기도시공사에서 시행 중인 도시첨단산업단지도 지난 19일 경기도 지방산업단지심의위원회를 통과했다. 다음 달 후속 절차로 수도권정비실무위원회에 상정할 계획이다. 심의 통과시 일반산단처럼 내년부터 보상착수 등 본격적인 사업추진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광명·시흥 테크노밸리는 일반산업단지·도시첨단산업단지·유통단지·배후주거단지 등 4개 단지로 나뉘어 202만㎡로 꾸며진다.

심의를 통과한 일반산단과 도시첨단산단 외 유통단지는 실시계획인가 준비 중이다. 배후주거단지는 구역지정과 계획승인 신청을 준비하고 있다.

강성안 첨단도시개발과 테크노밸리팀장은 “광명·시흥 테크노밸리는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키고 앞으로 4만 1180개 일자리 창출효과가 있어 수도권 서남부를 대표하는 융복합 첨단산업의 핵심 거점이 될 것”이라며 “2023년까지 차질없이 마칠 수 있게 모든 산업단지 조성사업을 속도감 있게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귀여운 난동에 ‘아빠 미소’ 가득한 박항서 영

베트남 축구대표팀을 동남아시아 최강자 자리에 올려 놓은 박항서 감독의 ‘파파’ 리더십을 엿볼 수 있는 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