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시설 이달부터 특별점검

김부겸 장관 “안전관리 원점부터 재검토”

첫 연봉 2996만원·정규직 비율 98%

이 정도는 돼야 ‘청년친화 강소기업’

“가리왕산 전면 복원”vs“곤돌라 등 존치”

산림청 -정선군 ‘가리왕산 복원’ 충돌

광명도시공사, 사회적 약자 등 37명 정규직 전환

연내 무기직 경쟁채용방식으로 추가 인력 선발 예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 광명도시공사는 5일 광명동굴에서 근무 중인 비정규직 근로자 37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하고 직원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정규직 전환을 축하하는 자리로 전환근로자 처우개선 내용을 설명하고, 사장과의 소통 시간 등으로 진행됐다.

공사는 지난 1일 상시·지속적 업무를 수행하는 광명동굴 비정규직 근로자 74명을 대상으로 정규직 전환심사를 진행했다. 이 가운데 모두 37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했다. 이번 정규직 전환은 공정성 확보 차원에서 엄정한 근무평가와 외부 면접관제를 도입하는 등 객관적이고 투명한 정규직 전환과정을 거쳐서 진행됐다.

특히 공사는 전환근로자 37명 중 11명을 기초생활수급자와 장애인·한부모가족·경력단절 여성 등 사회적 약자를 우선적으로 배려해 전환했다.

또 공사는 이달 내 이번 정규직 전환과 별도로 무기직 경쟁채용을 통해 추가 인력을 선발할 예정이다.

김종석 사장은 “공사는 광명시 시정운영 방침과 현정부의 100대 국정과제인 ‘차별없는 좋은 일터 만들기’를 적극 실현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사회적 약자를 우선 채용하고, 비정규직 고용안정 등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귀여운 난동에 ‘아빠 미소’ 가득한 박항서 영

베트남 축구대표팀을 동남아시아 최강자 자리에 올려 놓은 박항서 감독의 ‘파파’ 리더십을 엿볼 수 있는 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치매 환자 책임 두 팔 걷은 용산

2021년 말 양주서 치매안심마을 개소

청소년이 만드는 마을, 성동

내일 오후 대강당서 ‘청만세’ 발대식

역사 도시 종로, 직원 교육도 일품

유홍준 전 문화재청장 초청, 인문 강연

청년 창업 친화도시 송파

박성수 구청장 ICT청년창업센터 개소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