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덕적 해이 논란에 “서울 그만 가”

관가 “세종 중심 근무 분위기 확산”…하위직 공무원·공공기관도 비상령

난, 농사꾼 드론…농업 적용 연구·보급 활발

이천·평택 농업기술센터 연구 결과…벼 재배 노동력 절반으로 절감 효과

골프장부터 전망대까지… 하수처리장 무한변신

용인 도심 한복판의 ‘수지레스피아’

강동 어르신들 인생2막 다듬을 시니어 목공방

둔촌동 경로당, 은퇴자 일터로 변신…노후 설계·소득 안정 ‘일석이조’ 기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나무 향기 그윽한 목공방이 지역 어르신들에게 일자리를 안기는 가치 있는 공간으로 변신한다.

‘강동시니어 목공방’

서울 강동구가 11일 둔촌동 구립 선린경로당 2층에 ‘강동시니어 목공방’을 연다고 10일 밝혔다. 지난해 5월부터 어르신 일자리 창출 전담 기관인 ‘강동시니어클럽’을 운영해 어르신들의 경제적, 사회적 활동 참여를 지원해 온 구는 어르신 일자리 전용 상담카페에 이어 두 번째 사업장인 목공방을 마련했다.

만 60세 이상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하는 목공방은 은퇴한 어르신들의 안정적인 소득을 보장할 뿐 아니라 제2의 인생을 알차게 설계하는 데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78.14㎡ 규모의 목공방은 작업대, 목공 선반 등으로 꾸며졌다. 스카시 톱, 레이저 각인기 등 전문 공구를 구비하고 있어 어르신들이 편안하게 목공 작업을 할 수 있도록 차려졌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앞으로도 강동시니어클럽을 중심으로 식용 곤충 사업, 곤충 시설 운영 등 창의적이고 다양한 사업을 개발해 어르신들에게 양적으로나 질적으로 만족스러운 일자리를 적극적으로 만들어 드리겠다”고 말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8-12-11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예비역조차 분노하게 만든 국방부 만화, 어떻길

‘군필 vs 미필’ 만화, 거센 비난 여론군필 우월성 강조…“현실과 괴리” 비판상해보험 가입 등 실질적 예우방안 필요지난 20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2024년 이전 창동차량기지, 최첨단 의료단지로 키워보자”

박원순 시장, 최근 서울대병원 이전 제안…오승록 노원구청장·지역구 의원들 “환영”

고시원 전전 일용근로자 가족 구한 ‘마포하우징’

[현장 행정] 임대주택 입주식 참석 유동균 마포구청장

관악, 1억 5000만원 들여 전통시장 키운다

‘신시장 모델 육성 사업’ 통해 경쟁력 강화

노래하고…힐링 선물한 시장님

엄태준 이천시장 ‘직원 화합 콘서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