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소방, 119 출동기준 바꾼 후 동물구조활동 절반 줄어

‘간단한 동물구조는 출동 거부 가능’ 기준 변경 1년 분석 결과

제주 ‘국내 1호 영리병원’ 내국인 진료제한 취소 訴

작년 ‘외국인만 진료’ 조건부 허가하자 새달 4일 개설시한 앞두고 행정소송

올해 순천 관광엔 ‘감성 스토리’가 흐른다

2019 순천 방문의 해 ‘관광 밑그림’

17년째 ‘사랑의 한방진료’ 중랑

오늘부터 6주간 주민 160명에 실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중랑구는 4일부터 다음달 8일까지 매주 금요일 낮 12시부터 오후 6시까지 중랑구청 보건소에서 ‘사랑의 한방진료’를 실시한다고 3일 밝혔다.

지난해 8월 서울 중랑구에서 열린 ‘사랑의 한방진료’ 행사 모습. 중랑구 제공

2003년부터 17년째 이어진 사랑의 한방진료는 중랑구와 가천대학교의 관·학 협력 사업이다. 중랑구는 매년 여름과 겨울방학을 이용해 가정형편 등으로 병원 진료를 받지 못하는 저소득층에 무료 한방진료를 제공한다. 가천대 한의대 한방 의료봉사단이 진행하는 사랑의 한방진료에는 지난 17년간 2만여명의 구민이 혜택을 봤다.

대상은 지난달 동별로 신청받은 기초생활보장수급자, 차상위계층, 장애인 등 저소득 주민 중에서 한방진료가 필요한 만성질환자 160여명이다. 이번 진료는 한 차례에 그치지 않고 매주 1회씩 6주간 지속적으로 진행된다. 매주 진료를 받은 주민들의 상태를 살피고 침, 뜸, 부황 치료, 한약 처방 등 체계적인 건강관리가 이뤄질 예정이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17년간 큰 나눔을 실천하는 가천대 한의대 한방 의료봉사단에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여러 기관과 협력해 어려운 주민들을 위한 복지에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홍인기 기자 ikik@seoul.co.kr

2019-01-04 2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단독]‘메퇘지’ ‘삼일한’ 도 넘은 여성혐오

인권위, 온라인 성희롱·성폭력 실태조사피해자 25%, “아무 대처하지 않았다”여성들, SNS·포털 등 통해 수시로 노출개인정보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장애인도 편하게… 은평 ‘장벽 없는 마을상점’ 떴다

경사로·자동문·점자 메뉴판 편리… 장애 없는 상점 인증서 부착 확산

공시가격 급등… 서초 발빠른 세무상담

권역별 현장 방문 설명회 개최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미세먼지 잡는 동작

    서울 동작구가 25개 자치구 가운데 처음으로 구비로 친환경 보일러 교체를 지원한다.동작구는 구비 3200만원(가구당 1…

    수해 걱정 줄인 광진

    서울 광진구는 공공하수도 공사를 할 때 가정하수관 정비대상을 굴착 폭 구간으로 한정했던 것을 도로 전폭으로 확대하…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