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자가 요청해야 돌려받는 ‘뻥튀기 병원비’

[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26>진료비 확인서비스 확대·강화해야

거가대교 ‘비싼 통행료’ 20년 논란 끝나나… 새달 ‘인하

통행료 결정권 지닌 경남도·부산시, 6개월 후 결과 나오면 GK측과 협의

당신의 도로명 주소는 편하십니까

함박뫼로·먼우금로 등 고유지명 생소

‘2018년 협동조합 활성화 유공자 표창’…단체부문 수상한 양천가방협동조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양천구는 기획재정부 주관 ‘2018년 협동조합 활성화 유공자 표창’에서 양천가방협동조합이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상 단체부문’을 수상했다고 10일 밝혔다.

양천가방협동조합은 2015년 7월 설립됐다. 신월동 지역 내 가방제조 소공인들이 2000년 초반 제조업 생산기지 해외 이전 등으로 직면하게 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조합을 구성했다.

조합은 구성원 자조 조직에 머물지 않고, 지역 랜드마크로 성장하기 위해 ‘LANTT’라는 자체 브랜드를 만들었다. 공항공사 소공인 협업화 지원 사업, 브랜드 개발과 영업 활동 강화, 김포공항 내 부스 운영 등으로 자립 기반도 다졌다. 조합 관계자는 “90명으로 시작했는데, 지금은 176명의 조합원이 52개 작업장에서 활동하고 있다”고 했다.

협동조합 활성화 유공자 표창은 협동조합 활성화와 정착에 기여한 기관이나 개인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구 관계자는 “양천구 대표 브랜드로, 조합원과 매출을 꾸준히 늘리며 지역 경제를 견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9-01-11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스타일 따지다 폭염 무방비 ‘군인 베레모’…올

40도 뙤약볕에 불만 폭발 “디자인만 중시”베레모 만족도 2.6점…근무모 2.9점 그쳐 20대 병사들 불만 살펴 품질 등 개선 필요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현장 행정] “재개발구역 배출 쓰레기는 조합의 몫”

이문3구역 ‘쓰레기 몸살’ 퇴치 천명한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마포 “글씨에 지역색을 입혀라”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 청년 디자이너들과 서체 디자이너 양성·제작 발대식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