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국정과제 정책 담당·결재자 실명 공개

국민이 실명제 직접 신청할 수도 있어

“외출 장병 잡아라” 지자체는 軍 마케팅 중

영화관람·숙박음식업 할인 속속

한국의 바다, 중국발 수은에 중독되고 있다

한국해양과학기술원팀 퇴적물 시료 분석

채유미 시의원, 학교 밖 경계선 지능 아동·청소년 실태 및 맞춤형 대책 마련을 위한 열린 토론회 참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특별시의회 채유미 의원(더불어민주당, 노원5)은 1월 28일 오후 서울특별시의회 의원회관 제1대회의실에서 열린「학교 밖 경계선 지능 청소년 실태 및 맞춤형 대책 마련을 위한 열린 토론회」에 참석했다.

토론회에는 채유미 의원을 비롯하여 서울특별시의회 김생환 부의장, 송재혁 의원, 강동길 의원 등 4명의 시의원이 참석했다.

이 날 토론회는「사각지대 안의 사각지대, 학교 밖 경계선지능 아동·청소년을 생각하다」라는 주제와「현장에서 만난 학교 밖 경계선지능 청소년 실태」라는 문제제기로 시작하여‘학교 밖 경계선지능 위기 청소년의 발굴 및 맞춤형 지원정책을 위한 제언’등 5가지 주제 발표가 진행되었다.

흔히 느린 학습자라고 불리는 경계선 지능 아동·청소년은 현재 심각성에 대한 인식 부재로 적절한 지원과 교육이 이루어지지 않고 있는 실정이다. 경계선 지능 아동·청소년은 정부나 기관 차원에서 조사 및 관리가 되고 있지 않으며, 데이터 또한 제대로 갖춰져 있지 않아서 관리가 더 힘든 상황에 놓여 있는 문제점을 안고 있다.

토론회에 참석한 채유미 의원은 “경계선 지능‘ 학생이란 말이 다소 생소하지만 학교 현장과 학부모들에게는 학교부적응 학생들, 골칫거리가 되는 아이들로 이미 그 존재는 알고 있다. 또한, 교육청 차원에서도 학습부진아에 대한 지원 대책은 늘 마련하고 지원하고 있지만, 경계선 지능 학생들에 대한 이해 부족으로 이들을 위한 지원 대책은 마련되어지지 않다”며 안타까워했다.


이어서 채 의원은“함께 꾸는 꿈은 더 이상 꿈이 아니라 현실이 된다”며 “조금 늦은 감이 있지만 이번 토론회를 통해 경계선 지능 아이들을 위한 맞춤교육이 정부와 교육청 차원에서 이루어지도록 함께 힘을 모을 것”을 당부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정은 베트남행에 여동생 김여정 동행…리설주

김여정·김영철·리수용 등 동행…리설주 언급 없어외신 “23일 오후 3시 출발…9시반 中 단둥 도착”평양~하노이 4500km…열차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애국지사와 중랑주민을 잇다

류경기 구청장 망우묘지공원 답사

미세먼지 잡는 ‘에코보안관’ 떴다

환경 관심 많은 4050 주민 참여

마음껏 숨 쉬는 맑은 강남

청담역 지하에 ‘미세먼지 프리존’

100년전 그날의 외침 재현

3·1운동 기념 주민 100여명 행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