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산단 오염물질 배출조작 대책 마련하라”

범시민 대책위, 시청앞 모여 강력 항의… 한 달 지났는데 진상공개 않자 가두행진

주거래은행 왜 갈아타죠? 차별화된 서비스도 없는데

[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금융당국 ‘계좌이동 서비스’ 확대… 기대 반, 걱정 반

채유미 시의원, 학교 밖 경계선 지능 아동·청소년 실태 및 맞춤형 대책 마련을 위한 열린 토론회 참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특별시의회 채유미 의원(더불어민주당, 노원5)은 1월 28일 오후 서울특별시의회 의원회관 제1대회의실에서 열린「학교 밖 경계선 지능 청소년 실태 및 맞춤형 대책 마련을 위한 열린 토론회」에 참석했다.

토론회에는 채유미 의원을 비롯하여 서울특별시의회 김생환 부의장, 송재혁 의원, 강동길 의원 등 4명의 시의원이 참석했다.

이 날 토론회는「사각지대 안의 사각지대, 학교 밖 경계선지능 아동·청소년을 생각하다」라는 주제와「현장에서 만난 학교 밖 경계선지능 청소년 실태」라는 문제제기로 시작하여‘학교 밖 경계선지능 위기 청소년의 발굴 및 맞춤형 지원정책을 위한 제언’등 5가지 주제 발표가 진행되었다.

흔히 느린 학습자라고 불리는 경계선 지능 아동·청소년은 현재 심각성에 대한 인식 부재로 적절한 지원과 교육이 이루어지지 않고 있는 실정이다. 경계선 지능 아동·청소년은 정부나 기관 차원에서 조사 및 관리가 되고 있지 않으며, 데이터 또한 제대로 갖춰져 있지 않아서 관리가 더 힘든 상황에 놓여 있는 문제점을 안고 있다.

토론회에 참석한 채유미 의원은 “경계선 지능‘ 학생이란 말이 다소 생소하지만 학교 현장과 학부모들에게는 학교부적응 학생들, 골칫거리가 되는 아이들로 이미 그 존재는 알고 있다. 또한, 교육청 차원에서도 학습부진아에 대한 지원 대책은 늘 마련하고 지원하고 있지만, 경계선 지능 학생들에 대한 이해 부족으로 이들을 위한 지원 대책은 마련되어지지 않다”며 안타까워했다.


이어서 채 의원은“함께 꾸는 꿈은 더 이상 꿈이 아니라 현실이 된다”며 “조금 늦은 감이 있지만 이번 토론회를 통해 경계선 지능 아이들을 위한 맞춤교육이 정부와 교육청 차원에서 이루어지도록 함께 힘을 모을 것”을 당부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부산 신혼부부 실종사건…수상한 남편의 옛 연인

2016년 5월 부산 수영구의 한 아파트에 거주하던 신혼부부 전민근(37)·최성희(36)씨가 사라졌다. 당시 경찰은 아파트 주변 CCTV…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문화·상업 거점으로… 자족 경제도시 꿈꾸는 노량진

[현장 행정]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노량진 개발 밑그림

“주주권 행사 ‘연금사회주의’ 비판은 국민 이익 지키지 말

‘국민이 주인인 연금’ 선언한 김성주 국민연금공단 이사장

신선한 지원 특별한 꿀팁

[현장 행정] 중구, 신세계조선호텔과 함께 청년창업 멘토링

고교·대학, 손 잡았다… 은평 아이들, 꿈 잡는다

서울시립대·선일여고 등 연계 교육 추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