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발 앞선 고성… 금강산 관광 TF꾸리다

북미회담 앞두고 남북협력팀 신설

조카 입사시험에 삼촌이 면접위원이라니

공공기관 채용비리 천태만상

대구시민주간에 ‘달빛 탐방’ 첫 선

국채보상운동 기념식 이어 2·28민주운동 행사

3월부터 ‘학교 등하교 안전지킴이’ 운영… ‘시흥형 노인일자리’ 추진

북부·중부·남부에 노인복지관 들어서 균형 있는 노인복지 서비스 제공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노인 일자리사업의 하나로 어르신들이 능곡동 어린이집에 교육강사로 파견돼 인형극을 하고 있다. 시흥시 제공

경기 시흥시 복지국은 12일 시청 브리핑룸 언론브리핑에서 ‘2019년 노인·장애인 복지증진 사업’에 대한 정책을 발표하고 노인과 장애인을 아우르는 복지시흥 구축에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는 노령인구와 등록장애인들이 늘어나자 지난해 10월 복지 수요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노인장애인과’를 신설했다.

시흥은 지난해말 만 65세 이상 내국인 노인 인구가 3만 7552명으로 전체 인구의 8.3%를 차지하는 고령화 사회로 들어섰다. 어르신들의 복지 욕구에 맞춰 다음달 LH은계지구 A2블록에 시흥시북부노인복지관을 개소한다. 2022년에는 정왕권 노인복지관이 문을 연다. 2010년부터 위탁 운영 중인 시흥시노인종합복지관을 포함해 앞으로 북부와 중부·남부에 노인복지관이 들어서면서 균형 있는 노인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

노인 일자리사업은 현재 4개 기관에서 54개 사업을 운영 중이다. 올해 사업 규모는 2991명, 80억원으로 지난해보다 945명, 30억원이 증가했다. 특히 민선7기 공약사항인 ‘시흥형 노인일자리’ 추진을 위해 3월부터 아이들이 학교에서 안심하고 활동할 수 있도록 돕는 ‘학교 등‧하교 안전지킴이’를 운영한다.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삶의 격차를 줄이기 위한 장애인 복지사업도 확대한다. 올해 장애수당은 12억 4300만원으로 2390명을 지원한다. 장애인연금은 2041명에 64억 700만원, 장애인 일자리 사업은 98명에 11억 3600만원을 확대 지급한다.

뿐만 아니라 일 경험 기회가 부족한 중증 장애인에게 다양한 일거리와 맞춤형 재활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장애인 직업재활시설을 순차 확충한다. 현재 장애인 직업재활시설은 5개소로, 69명 중증 장애인이 일하고 있다. 올해 하반기 착공 예정인 신천권 시립 장애인 보호작업장을 포함해 2021년까지 총 10곳의 장애인 직업재활시설을 마련할 예정이다.

안승철 복지국장은 브리핑에서 “은계·장현 등 대규모 택지개발로 노인·장애인 인구와 복지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며 “이들의 욕구를 충족하는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다양한 기반시설을 갖춰 노인·장애인이 당당하고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온 힘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명박 돌연사위험 주장한 이유, 수면무호흡증?

다스 비자금 횡령과 삼성 뇌물 등의 혐의로 1심에서 징역 15년의 중형을 선고받은 이명박(78) 전 대통령이 ‘수면무호흡증’ 등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노인을 위한 특구 인정받은 양천

WHO 고령친화도시 가입 선포식

“도시재생…‘젊은 강북’ 만들 것”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인터뷰

“더불어 잘사는 용산 시대 완성”

성장현 서울 용산구청장 인터뷰

“석유대체연료 개발 박차”

손주석 한국석유관리원 이사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