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구청장님, 안전 등굣길 되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불법유해업소 ‘맥양집’ 정비·단속 나서…미아초 4학년생들 감사 손편지 60여통

돌봄SOS 부르면 달려가는 마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마포구는 서울시 주관 ‘돌봄SOS센터’ 시범사업 운영 자치구로 선정돼 오는 7월부터 지역 16개 모든 동에서 센터를 꾸린다고 19일 밝혔다. 이로써 서비스 신청·접수부터 연계, 사후관리까지 일괄 지원받을 수 있게 된다. 이를 위해 센터에 기존 복지망인 찾동(찾아가는 동주민센터)에 더해 지역 내 돌봄 수요에 종합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돌봄매니저가 배치된다. 사회복지공무원과 간호직공무원 1명씩으로 구성돼 긴급한 도움이 필요한 주민을 발굴하고 수요에 따라 긴급 돌봄, 일반 돌봄, 일상편의 서비스 등으로 나누어 서비스를 제공한다.

구청에는 수요자에게 제공 가능한 서비스 자원을 발굴하고 서비스 기관과의 협력체계 유지를 위한 컨트롤타워 역할을 할 ‘돌봄지원단’이 설치된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9-02-20 2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혼자만 짧은 치마”…아베 부인 ‘파격 패션’

“드레스 코드를 완전히 무시했다. 주변에 같이 있던 참석자들이 속으로 뭐라고 생각했겠나.”지난 22일 낮 일본 도쿄 지요다구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金川’ 흐르는 기회의 땅 금천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청년문화 흐르는 신촌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

정부 ‘적극행정’ 독려하는데…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