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년의 혼을 빚는다 왕실 도자를 만난다

내일 광주 왕실도자기 축제 개막

저임금노동자 20% 아래로… 최저임금 효과

2018 고용형태별 근로실태 조사

민간 기업 입주 ‘0’… 말 뿐인 전북혁신도시

道 산하기관 2곳뿐…일자리 창출 못해

퇴직급여 연복리 3.55%… 연금저축보다 장점

알아두면 돈 되는 지방공무원 ‘꿀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분할지급퇴직급여, 연금처럼 나눠 받아
공제회원들에게 긴급자금 지원 상품도

대한지방행정공제회는 지방공무원의 생활 안정을 위해 다양한 공제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9일 공제회에 따르면 ‘퇴직급여’는 지방공무원을 위한 맞춤형 공제 제도이자 공제회의 대표적 금융상품이다. 현재 금리는 연복리 3.55%로 소득공제 혜택을 내세운 연금저축보다 장점이 크다고 공제회는 설명한다.

‘분할지급퇴직급여’는 퇴직급여와 동일한 저율과세를 적용받으면서도 퇴직급여금을 정해진 기간 동안 연금처럼 나눠 받을 수 있게 한 것이다. 가입액은 1000만원부터 회원의 퇴직급여금 한도까지이며, 연복리 3%(변동금리)의 이율로 연 또는 월 단위 지급 방식을 선택해 받는다.

‘한아름목돈예탁’은 가입자들의 여유자금을 예치할 수 있는 상품이다. 가입액은 100만원에서 5억원까지다. 1년 만기지급식의 경우 연 2.95%(변동금리)의 이율을 적용받는다. 1억원을 맡기면 1년 뒤 이자로 295만원(세전)을 받는다.

회원에게 긴급자금을 지원하기 위해 운영하는 대여 상품도 있다. 연이율은 3.85%다. 중도상환수수료가 없어 회원 형편에 따라 자유롭게 상환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지난해 말 기준 4만 9000여명이 1조 1085억원을 대출했다.

공제회 회원만 누릴 수 있는 복지 혜택도 있다. 이달부터 공제회 종합복지포털 ‘포바누리’ 애플리케이션을 출시해 회원들의 접근성을 높였다. 주중에는 회원 전용 콘도를 기간 제한 없이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다. KTX 최대 35% 할인과 전국 숙박시설 특가, 종합건강검진 할인, 각종 쇼핑기획전 등 다양한 서비스도 새롭게 제공 중이다.

류지영 기자 superryu@seoul.co.kr
2019-04-10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내년 출소…최초 공개된 흉악범 조두순 얼굴

2008년 12월 조두순(66)은 경기 안산시 단원구 한 교회 앞에서 초등학교 1학년이던 아이를 교회 안 화장실로 납치해 목 졸라 기절…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소방관 국가직 전환 필요”

정문호 소방청장 靑국민청원 답변

“애로 있나요” 나는 골목 구청장

목요일 만나는 유성훈 금천구청장

서초장학재단, 57명에 장학금

조은희 구청장 “기부에 감사”

지하철 휠체어 리프트 타보니…

장애인 시설 점검한 은평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