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 26~28일 ‘청춘불패 단편영화 특별전’

구 소재 대학 출신 감독들 작품 24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승로 성북구청장

서울 성북구는 성북문화재단·영화진흥위원회와 함께 오는 26~28일 아리랑시네센터 3관에서 ‘청춘불패 단편영화 특별전’을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구 관계자는 “국내외 저명 영화제에서 호평을 받은 작품뿐 아니라 올해 기대작도 마련했다”며 “사회를 보는 젊은 영화인들의 참신하면서도 날카로운 시선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국민대, 서경대, 한국예술종합학교, 한성대 등 성북구 소재 대학 출신 영화감독들의 미개봉 독립영화 24편이 6섹션으로 나눠 선보인다. 이솔희·박채원·김민정·박진아·김동하·김영석·한동희·김인국·정진호·박주형 등 청년 감독들의 다양한 작품을 무료로 감상할 수 있다.

감독과 관객 대화도 진행된다. 26일엔 구교환·이옥섭 감독의 ‘걸스 온 탑’, ‘플라이 투 더 스카이’ 관람 후, 27일엔 ‘검은 사제들’, ‘사바하’로 한국형 오컬트 장르를 개척한 장재현 감독의 ‘12번째 보조사제’ 관람 후 대화를 나눈다.

이승로 구청장은 “성북구엔 8개 대학이 있는 만큼 청년들의 참신하고 창의적인 도전이 남다른 저력”이라며 “세계무대로 뻗어나갈 청년 영화인들의 열정을 한자리에서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9-04-24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평생 독신 ‘붉은공주’에게 바이러스 옮긴 사람

스페인 펠리페 6세 국왕 사촌 누나인 마리아 테레사 부르봉 파르파 공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를 받다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통장들 ‘가치 소비’ 의기투합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자율 휴업 다중시설 100만원 지원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4·19혁명 온라인 국민문화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마스크 봉제공장 찾은 구청장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