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업장 국민연금 보험료 체납액 7.2% 급증

2016년 통계 공개 이래 가장 큰 폭 증가

年 2000만명 찾는 ‘일산 한류명소’ 악취 시름

해법 제각각…사회적 합의 절실

8년째 운행 ‘세종 통근버스’ 논란

공무원 사회 “폐지해야” vs “시기상조”

“엄마 아빠, 어린이날 영등포공원에 데려다 주세요”

새달 4~5일 ‘어린이 축제’ 다양한 행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맘든든센터서도 음악·가족체험 등 운영

서울 영등포구가 ‘아이가 행복한 영등포, 아이 키우기 좋은 영등포’를 위해 팔을 걷어붙였다.

다음달 4~5일 이틀간 영등포공원에서 열리는 ‘2019 영등포 어린이 축제’가 첫 테이프를 끊는다. 교통체증이나 붐비는 인파를 걱정할 필요 없이 가까운 곳에서 어린이날을 즐길 수 있도록 하자는 취지에서 ‘꽃보다 예쁜 우리’를 주제로 잡았다. 승마체험, 마술쇼, 체험 프로그램 등으로 구성해 영유아부터 청소년까지 온 가족이 함께 어울릴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또 2일에는 이랜드 한강유람선 체험, 3일에는 63스퀘어 투어, 3~5일에는 가족 뮤지컬 ‘하얀 눈썹 호랑이’ 공연 등 다양한 행사와 공연이 이어진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공약에 따라 문을 연 영유아 돌봄시설인 맘(心)든든센터에서도 어린이들을 위한 특별 체험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4일 오전 10시부터 낮 12시까지 맘든든센터 1호점인 신길4동 육아종합지원센터와 2호점인 영등포동 자치회관에서는 음악체험(표정부채 만들기, 에그셰이커 만들기)과 가족체험(가족 액자 만들기, 페이스페인팅, 바람개비 만들기), 요리체험(카나페 만들기), 찰칵 포토존 등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채 구청장은 “어린이날을 맞아 개최되는 ‘영등포 어린이축제’에서 아이와 부모 모두가 즐겁고 행복한 시간을 보내길 바란다”면서 “아이들은 웃으며 뛰어놀 수 있고, 부모는 안심하고 아이를 키울 수 있는 영등포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국진 기자 betulo@seoul.co.kr

2019-04-26 2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황교안, 제주 상인에게 “생쇼하고 앉았네” 듣

민생 탐방 중인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9일 취임 후 처음으로 제주를 방문했다. 황 대표는 “제주도라 하면 살기 좋은 곳이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서울 중구청장의 ‘걷기 사랑’

매일 걸어서 출근…지도자 교육도

서울 관악서 빛난 벤처의 미래

‘낙성벤처밸리 페스티벌’ 성료

발전기금 12조원 2040년까지 목표

정무영 울산과학기술원 총장

롯데장학재단 ‘사랑의 쌀’ 전달

서울 동대문구에 1000포 기탁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