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케이팝 관광명소 거듭나다

정순균 강남구청장 ‘365일 펀앤판’ 축제 동참

이참에 日 대신 ‘3339개 섬 대국’ 여행 어때요

文대통령, 日대응 국내 관광 활성화 제시

하동 섬진철교, ‘하모니 철교’ 랜드마크로

하동군, 2022년까지 철교 재생 사업

평창서 오늘부터 이틀간 국제수소포럼 열린다

3개 섹션으로 나눠 수소산업발전 모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강원, 삼척 원전부지 육성 의지 밝힐 듯

강원도가 수소기반 에너지 거점도시로 육성을 추진하는 삼척 원전부지.
삼척시 제공

강원도형 수소에너지 기술개발과 산업화를 위한 ‘국제수소포럼 2019’ 행사가 9~10일 평창 알펜시아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8일 강원도에 따르면 이번 행사는 ‘수소경제사회 실현을 위한 강원도의 대응 및 전략’을 주제로 한다. 도가 주최하고 강원테크노파크, 강원국제회의센터가 주관한다.

포럼은 3개 섹션으로 나뉜다. 첫날인 9일 독일 데트레프 스톨렌 IEA 연료전지분과위원장을 주축으로 ‘수소제조와 액화기술’에 이어 미국 아르곤국립연구소 에너지시스템부 암가드 엘고와이니 책임연구소장을 중심으로 ‘수전해기술과 P2G 실증’에 대해 발표한다.

10일엔 국내에서 기획·진행되고 있는 미래 수소기술에 초점을 맞춘다. 수소를 이용한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수소도시), 부산대(수소선박), 한국철도기술연구원(수소열차),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P2G) 등 4개 프로젝트의 기술개발 및 진행과정이 소개된다.

이 밖에 일반인과 학생을 대상으로 ‘안전한 수소사회’ 특별강연(임희천 박사)이 열리는 것을 비롯해 수소산업 홍보관, 수소드론 시연, 수소버스 및 자동차 관련기업 홍보, 산업투어 등 부대행사가 함께 진행된다. 강원도는 포럼을 통해 삼척 원전부지를 수소기반 에너지 거점도시로 육성하겠다는 의지를 밝힐 방침이다. 또 수소산업 활성화, 네트워크 교류 등으로 성장을 꾀하며 해마다 포럼을 열 계획이다.

최정집 강원도 경제진흥국장은 “수소경제의 선제적 대응을 위해 삼척 액화천연가스(LNG)생산기지와 신재생에너지 자원 등을 활용해 국내 첫 액화수소 생산단지와 산업을 구축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춘천 조한종 기자 bell21@seoul.co.kr
2019-05-09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뻔뻔한 日 “우리땅 독도서 한국 경고사격 안돼

일본 정부가 23일 러시아 군용기가 독도 인근 한국 영공을 침범했을 때 일본의 자위대 군용기가 긴급 발진을 했다고 밝혔다. 일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 MH마포하우징 늘릴 것”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

“진료비 심사평가 개선할 것”

김승택 건강보험심사평가원장

“청량리, 동북부 중심지 도약”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성동, 정부혁신평가 최우수 기관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