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덕적 해이 논란에 “서울 그만 가”

관가 “세종 중심 근무 분위기 확산”…하위직 공무원·공공기관도 비상령

난, 농사꾼 드론…농업 적용 연구·보급 활발

이천·평택 농업기술센터 연구 결과…벼 재배 노동력 절반으로 절감 효과

골프장부터 전망대까지… 하수처리장 무한변신

용인 도심 한복판의 ‘수지레스피아’

미세먼지 걱정 없는 쉼터 만드는 노원… 버스정류소·주민센터 공기청정기 설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노원구가 미세먼지 걱정 없는 쉼터를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구는 갈수록 심각해지는 미세먼지에 대응해 구민 건강권을 지키기 위해 버스 정류소와 동주민센터 등 공공시설에 쉼터를 조성했다.

이곳에는 스탠드형 공기청정기와 미세먼지 측정기를 함께 설치했다. 미세먼지 주의보가 발령되면 하루 12시간씩 공기청정기를 가동한다. 쉼터에는 의자도 마련해 버스를 기다리면서 앉아서 쉴 수 있도록 했다. 이 밖에도 모든 경로당과 어린이집에 공기청정기를 보급했다. 오승록 구청장은 “겨울철 주민들을 추위로부터 보호했던 따숨쉼터가 올봄 미세먼지로부터 주민 건강을 지켜주는 미세먼지 안전 쉼터로 변신했다”면서 “주민들의 안전권 확보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국진 기자 betulo@seoul.co.kr

2019-05-16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예비역조차 분노하게 만든 국방부 만화, 어떻길

‘군필 vs 미필’ 만화, 거센 비난 여론군필 우월성 강조…“현실과 괴리” 비판상해보험 가입 등 실질적 예우방안 필요지난 20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2024년 이전 창동차량기지, 최첨단 의료단지로 키워보자”

박원순 시장, 최근 서울대병원 이전 제안…오승록 노원구청장·지역구 의원들 “환영”

고시원 전전 일용근로자 가족 구한 ‘마포하우징’

[현장 행정] 임대주택 입주식 참석 유동균 마포구청장

관악, 1억 5000만원 들여 전통시장 키운다

‘신시장 모델 육성 사업’ 통해 경쟁력 강화

노래하고…힐링 선물한 시장님

엄태준 이천시장 ‘직원 화합 콘서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