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직기강 고삐…음주운전 1차례 적발도 감봉

오늘부터 공무원 징계령 개정안 시행

대구·경북 손잡고 신남방시장 공략

27일 자카르타서 공동사무소 개소

김부겸 정치 생명, 이낙연 총리 손에 달렸다?

‘김해신공항 재검증’ TK 민심 흉흉

공공기관 불공정 관행 뿌리 뽑는다…감사원, 49개 기관 한 달 감사 착수

비용 책임 전가·민간 업체에 갑질 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감사원이 민간을 상대로 우월적 지위나 권한을 남용해 부당한 요구를 하거나 부담을 전가하는 불공정 관행을 근절하기 위해 공공기관 감사에 나선다.

감사원은 20일부터 한 달간 한국전력, 대한석탄공사, 한국관광공사 등 49개 주요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감사에 착수한다. 우선 법령·계약 등에 없는 비용이나 책임을 업체에 전가하는 행위, 민간업체의 권리를 부당하게 제한하거나 정당한 비용을 지급하지 않는 행위, 계약상 우월적인 지위를 활용해 민간업체에 부당한 요구를 하는 행위 등을 집중 감사하기로 했다. 또 부당 수의계약이나 입찰제도 변칙 운영 등을 통해 특정업체에 특혜를 부여하거나 법적 근거 없이 입찰 자격을 제한하는 등 업체 간 공정한 경쟁을 저해하는 행위도 점검한다. 독점적 지위를 활용하거나 불공정한 약관을 운용해 국민 불편을 초래하고 용역업체 직원 등 상대적 약자에게 불공정한 대우를 하는 행정편의적 관행도 들여다보기로 했다.

감사 대상 공공기관은 한국전력을 포함한 공기업 36곳, 한국농어촌공사 등 준정부기관 5곳, 한전원자력연료 등 기타공공기관 8곳이다.

최광숙 선임기자 bori@seoul.co.kr

2019-05-20 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고유정 쓰레기봉투 버리며 냄새 맡는 모습 포착

‘제주 전 남편 살해사건’ 피의자 고유정(36·구속)이 제주도에서 종량제봉투를 버리고 자신의 스카프 냄새를 맡는 모습이 범행…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삶의 질 높은 은평구로”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스마트 경남’ 도정 공백 지운다

김경수 경남도지사 취임 1년

“당신 이야기가 도봉을 바꿉니다”

이동진 구청장의 ‘목요 데이트’ 소통

혁신에 영감 준 ‘중랑마실’

[민선 7기 1년] 류경기 중랑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