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리 교체설에 총리실 줄인사 촉각

이낙연 총리 정기국회 후 교체 무게

“서울 낡은 상수도 138㎞ 연내 교체”

박원순 시장 긴급 대책 발표

병원·한방병원 2·3인실도 건보 적용

연간 환자 38만여명 입원료 크게 줄어

세상 바꿀 아이디어 한자리… 관악서 빛난 벤처의 미래

‘낙성벤처밸리 페스티벌’ 1000여명 참석…스타트업 제품 전시·상담 기회 등 제공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18일 서울 관악구 서울영어마을 관악캠프에서 열린 ‘2019 낙성벤처밸리 페스티벌’에서 박준희(왼쪽) 관악구청장이 축제에 참여한 스타트업 관계자를 격려하고 있다.
관악구 제공

젊은 인재들에게 창업을 북돋우는 문화를 만들어주고 창업 생태계를 성숙시키기 위해 서울 관악구가 개최한 ‘2019 낙성벤처밸리 페스티벌’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관악구가 서울대와 함께 지난 18일 서울영어마을 관악캠프에서 연 ‘낙성벤처벨리 페스티벌’에는 창업기업, 창업 전문가, 관계 기관, 대학생 등 주민 1000여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박준희 관악구청장과 관악 창업공간 입주기업 대표인 윤선빈씨가 힘차게 개막을 선언하며 축제의 문을 열었다.

이날 행사에 차려진 ‘스타트업 부스’에서는 지난 8일 문을 연 관악 창업공간 11개 입주기업 등 20여개의 스타트업들이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빛나는 제품을 전시·홍보하며 주민들과 교류했다. ‘스타트업 상담코너’에서는 전문 투자자, 세무사, 회계사, 창업센터 매니저들이 예비 창업자를 대상으로 투자, 기술 권리화 등 회사 경영에 대한 실질적인 상담을 진행해 호평을 받았다. 박 구청장은 기업들의 부스를 일일이 찾아다니며 스타트업의 미래를 응원하고 적극적인 지원을 쏟겠다고 약속했다.

박 구청장은 “관악구는 서울대를 중심으로 대한민국 최고의 우수 인력과 혁신 기술을 지니고 있어 스타트업들이 성장할 수 있는 최적의 도시”라며 “이번 축제를 통해 벤처 생태계를 활성화해 낙성벤처밸리를 세계 최고의 기술 벤처들이 잉태되는 혁신 창업 전진 기지로 구축하겠다”고 강조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9-05-21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한국당 女당원 ‘엉덩이춤’에 황교안 “좀더 연

자유한국당이 여성 당원들을 위해 마련한 행사에서 일부 여성 참석자들이 선정적이라고 의심받을 수 있는 엉덩이춤을 춰 논란이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50년 만에 영등포 노점상 정비”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마을 민주주의 텃밭 ‘금천 1번가’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청렴 성동’ 인증받았다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