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직기강 고삐…음주운전 1차례 적발도 감봉

오늘부터 공무원 징계령 개정안 시행

대구·경북 손잡고 신남방시장 공략

27일 자카르타서 공동사무소 개소

김부겸 정치 생명, 이낙연 총리 손에 달렸다?

‘김해신공항 재검증’ TK 민심 흉흉

이정인 서울시의원, 제31회 ‘서울특별시농아인한마음체육대회’ 축사

“장애인이 스스로 한목소리로 단결될 때 장애인의 권리를 찾을 수 있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특별시농아인한마음체육대회에 축사를 하는 이정인 서울시의원

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회 이정인 의원(더불어민주당, 송파5)은 지난 18일 잠실실내체육관에서 개최된 ‘제31회 서울특별시농아인한마음체육대회’에 참석해 축사를 했다.

이 의원은 “제31회 체육대회를 축하드리며 작년에 이어 올해도 초대해줘서 감사하다”는 인사와 함께 “장애운동의 역사는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투쟁의 역사로서 어떤 정치인, 행정가도 앞장서서 장애인을 대변해 주지 않는다”며 장애인의 권리를 위해서는 장애인 스스로의 단결된 목소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최근 농아인계 이슈인 ‘농아인쉼터’를 언급하며 “서울시장께서 전 자치구 설치를 약속한 사항임에도 불구하고 2019년 예산에 ‘0원’이 편성됐고 예산심사과정에서 의원 발의로 올해 4개소의 예산이 확정됐다.”고 말하며 “그러나 이것은 의원의 자발적인 문제의식에서 반영된 것이 아니라 서울특별시농아인협회에서 문제를 인식하고 대표단들이 집행부와 서울시의원을 일일이 찾아다니며 설득한 결과로서 농아인들의 단결된 목소리에 서울시의회가 움직인 결과”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이 의원은 “앞으로도 많은 서러움과 어려움이 있겠지만, 항상 단결된 목소리로 함께 세상을 바꿔나가시길 당부 드린다”며 “저도 서울시의원으로서 이러한 여러분들의 노고에 부응하여 장애인 복지를 위해 더욱더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고유정 쓰레기봉투 버리며 냄새 맡는 모습 포착

‘제주 전 남편 살해사건’ 피의자 고유정(36·구속)이 제주도에서 종량제봉투를 버리고 자신의 스카프 냄새를 맡는 모습이 범행…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삶의 질 높은 은평구로”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스마트 경남’ 도정 공백 지운다

김경수 경남도지사 취임 1년

“당신 이야기가 도봉을 바꿉니다”

이동진 구청장의 ‘목요 데이트’ 소통

혁신에 영감 준 ‘중랑마실’

[민선 7기 1년] 류경기 중랑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