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수성알파시티에 자율주행 셔틀버스

20일부터 2.5㎞ 순환도로 3대 시범운행

[단독] 모욕받는 빈곤층

기초수급 신청 때 ‘가족해체 제3자 인증’ 요구

‘광주형 일자리’ 본격 출범

광주시·현대차 합작법인 오늘 윤곽

철도사고와 고장 신고는 ‘110번’

15일부터 국민콜과 연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앞으로 철도와 지하철 사고와 고장 신고는 ‘110번’으로 전화하면 된다.

코레일은 15일부터 정부민원안내콜센터 국민콜(110)과 연계해 누구나 쉽고 빠르게 철도 사고나 고장을 신고할 수 있도록 신고체계를 개선한다. 국민콜 110은 국민권익위원회가 운영하는 민원상담 통합 전화서비스다. 사고나 고장을 신고할 때 110번으로 전화하면 코레일이 운영하는 24시간 상황실로 즉시 연결된다. 현재 철도 사고·고장 신고전화는 철도교통관제센터(080-850-4982)로 잘 알려져 있지 않고 복잡했다. 코레일은 비상시 쉽고 빠르게 신고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해 국민의 안전을 지키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대전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현대가 며느리’ 노현정 5개월만에 포착된 근

정대선 현대비에스앤씨 사장의 부인 노현정 전 아나운서가 고(故)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부인 고 변중석 여사의 12주기인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500만 그루, 마포의 미래 심는다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

성동 아이디어 빛나는 소셜벤처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과기부, 과천 떠나 ‘세종 시대’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팔당댐 물안개공원에 허브섬”

신동헌 경기 광주시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