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흘간 강남 전체가 극장

26일 강남페스티벌 팡파르

돼지열병 우려에도 중대본 안 꾸린 행안부 왜?

주무부처 농식품부 대처 능력있다 판단

지자체도 포괄적 네거티브규제 전환

이 총리, “규제 그대로 두는 건 혁신 포기”

“김포도시철도 빨리 안전검증하려면 전문가들 현장서 수시로 검토해야”

정하영시장·김두관의원, 김현미 국토부 장관 면담 협조요청… “도시철도사업단 내 대책본부 설치시 국토부서 직원 파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정하영(오른쪽) 시장과 김두관 의원이 김현미(오른쪽서 두 번째) 국토교통부 장관을 만나 김포도시철도가 빠른 시간 내에 개통될 수 있도록 국토부의 조정과 협조를 요청하고 있다. 김포시 제공

정하영 경기 김포시장과 더불어민주당 김두관(김포시갑) 의원이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을 만나 김포도시철도가 빠른 시간 내에 개통될 수 있도록 국토부의 조정과 협조를 요청했다.

15일 김포시에 따르면 국회 김두관 의원 사무실에서 가진 김 장관과 면담에는 고용석 국토교통부 철도안전정책관과 권병윤 한국교통안전공단 이사장이 함께했다.

정 시장은 그동안 김포도시철도 추진과정에 대해 설명한 후 “국토부의 추가검증 요구에 따라 불가피하게 도시철도 개통연기를 발표했다”며 “안전에 부족한 게 무엇이 있는지 꼼꼼하게 검증하겠다. 김포시민의 10년 숙원사업인 만큼 하루라도 빠른 시일 내 개통될 수 있도록 행정절차 기간을 단축해 달라”고 국토부의 협조를 요청했다.

정하영(오른쪽) 시장이 김현미 국토부장관을 만나 도시철도 안전검증 및 개통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김포시 제공

이어 김 의원은 “김포도시철도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씩 개통이 연기돼 시민들의 불만이 크다”며 “검증 과업 선정과 관계자 간 문제점을 공유하고 해결하는 데 집중하기 위해 국토부 2차관 주관으로 테스크포스(TF)팀을 구성하자”고 제안했다.

또 “안전하고 빠른 개통을 위해 국토교통부가 책임지고 적극적 역할을 해 달라”고 당부하고, 한국철도기술연구원장에게도 “안전성 검증을 위해 현장대응 검증팀이 상주하면서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해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대해 김 장관은 “검증결과에 대한 행정절차는 빨리 할 수 있다. 그러나 무엇보다도 시민 안전이 최우선이기에 원인분석을 철저히 해야 한다”고 국토부 입장을 전했다. 이어 “검증과정을 주관할 TF팀은 김포시 주관으로 국토부 담당자를 비롯해 한국안전공단과 철도기술연구원, 김두관 의원실이 참여해 구성하는 방안이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고용석 철도안전정책관은 TF팀과 관련해 “단기간에 깔끔하게 마무리되려면 전문가들이 현장에 모여 수시로 회의하고 검토해야 한다”며 “김포도시철도사업단 내 대책본부를 설치하면 국토부에서 직원을 파견하겠다”고 말했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화성살인사건 용의자 이씨, 경찰 추궁에 한 말이

화나면 매우 난폭… 아내·아들 폭행도 20세 처제 성폭행 뒤 둔기로 때려 살해 봉지 등으로 여러 겹 싸 야적장에 유기 “계획적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아침 7시, 청소대장이 뜬다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내년 5월, 성북에 문화공간 선다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상수도 현대화 3300억 투입 협약

이철우 경북도지사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