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주대첩 그린 강감찬 축제 15만명 즐겼다

관악, 강감찬 주제로 도시브랜딩 작업

이동현 서울시의원 “청년과 지역주민이 함께 고민하는 무중력지대 필요”

‘무중력지대-성동’ 조성간담회 참석해 지역과 어울리는 공간 필요 강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의회 행정자치위원회 이동현 의원(더불어민주당, 성동1)은 지난 15일 서울시 청년청이 주관한 성동구 무중력지대 조성간담회에 방문해 관계자들과 지역 청년 및 주민들을 만나 의견을 나눴다.

이날 릴레이 간담회에는 서울특별시 청년청 주관으로 성동구청 관계자들의 ‘무중력지대-성동’에 대한 경과보고와 지역내 청년들과 조성에 대한 의견교류 등이 마련됐다. 무중력지대는 서울시 청년기본조례에 근거해 청년의 활동을 지원하고 보장하는 장소로 서울시 청년정책의 목적을 달성할 수 있도록 조성된 공간을 말한다.

1부 행사는 성동구 무중력지대 건립예정지를 지역 청년 및 주민들과 방문하여 성동구 무중력지대가 어떻게 건립될 것이며 조성부지가 어떻게 활용될 것인지에 대한 자치구 담당자의 발표가 있었다. 2부 행사는 문유진 양천구 무중력지대 센터장의 운영사례 발표 후 질의응답의 시간을 가졌다.

이 의원은 “서울시의회 청년특별위원장으로서 특별히 성동구 무중력지대가 조성되는 일이 감격스럽다“며 ”서울시에 조성될 무중력지대 중 지역사회에 녹아드는 무중력지대가 조성될 수 있도록 지역 청년 및 주민, 관계 공무원들과 꾸준히 소통해 나가겠다”고 앞으로의 계획을 밝혔다.

끝으로 이 의원은 “청년 정책의 고도화, 내실화, 다각화가 필요한 것이 사실이다“며 ”서울시의회에서도 깊이 있는 고민을 하겠다”고 말하며 행사를 마무리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만취여성, 택시기사에 ‘신음소리’ 내다 징역형

법원, 30대 여성에 징역 6개월에 집유 1년 선고신상정보 등록…신상정보 공개·취업 제한은 면제만취한 채 택시를 탔다가 택시기…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술냄새 대신 책향기 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재정분석평가 2년 연속 ‘우수’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경청·공감의 리더십”

차준택 인천 부평구청장

바이오헬스 창업생태계 협약

은수미 경기 성남시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