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특허청 20년 만에 ‘유리천장’ 깨졌다

심판 7부 심판장에 이미정씨 임명

동물테마파크…제주, 개발·환경보전 ‘갈림길’

대규모 개발 사업 승인 여부 촉각

노후 하수관 정밀 조사에 73억 투입

환경부 땅 꺼짐 현상 예방 추경 확보

경북도, 한국기업데이터 등과 빅데이터 경쟁력 강화 업무협약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북도는 23일 한국기업데이터, 경북테크노파크와 빅데이터 기반 경북 과학·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왼쪽 네번째부터 이철우 경북도지사. 송병선 한국기업데이터 대표이사, 이재훈 경북테크노파크 원장. 경북도 제공

경북도는 23일 한국기업데이터, 경북테크노파크와 빅데이터 기반 경북 과학·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이들 기관은 빅데이터 기반 경북 과학·산업 육성 정책 수립과 행·재정적 지원, 기업정보 데이터 제공·분석을 통한 산업전략 수립과 사업모델 발굴, 빅데이터 활용 플랫폼 구축·운영 등에 서로 협력하기로 했다.

도는 단계적으로 경북 과학·산업 빅데이터 활용 플랫폼을 구축해 거시지표 중심의 통계 분석 뿐만 아니라 개별 사업체 특성을 반영한 지역경제 분석에 집중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과학·산업 지역별 빅데이터 공유 ▲기업·산업 관련 연구성과물 공유 ▲조사 및 통계 작성·분석 공동협력 ▲국가 및 지역 과학·산업 정책개발 관련 프로젝트 공동 참여 ▲과학·산업, 기업 관련 실시간 데이터를 통한 정책연구 품질 제고 ▲지역기업 간 거래관계 데이터 기반 밸류체인 분석을 통한 핵심산업 도출 지원으로 지원정책 성과를 극대화할 핵심산업을 도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지역 산업의 새로운 성장 전환점을 빅데이터에서 찾겠다”며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객관적 데이터에 근거해 실효성 있는 맞춤형 산업발전 정책을 수립하겠다”고 말했다.

한국기업데이터는 국내 최대 규모인 약 860만개의 기업정보를 보유하고 있는 빅데이터 기업이자 전국 11개 지역조직을 갖춘 기업신용평가 전문기관으로 기업경영분석서비스연구사업을 중점 추진하고 있다. 경북테크노파크는 지난해 경북산업빅데이터센터 신설한 이후 지역산업 정책기획 및 기업지원 역할의 전문성을 한층 강화하고 있다.

안동 김상화 기자 s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현대가 며느리’ 노현정 5개월만에 포착된 근

정대선 현대비에스앤씨 사장의 부인 노현정 전 아나운서가 고(故)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부인 고 변중석 여사의 12주기인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독립지사 발자취 새긴 서대문

서대문독립공원 ‘민주의 길’ 제막식

‘내가 원하는 우리나라’는…

성동, 광복절 기념 백범일지 낭독회

성남 ‘한여름의 산타클로스’

폐지 줍는 어르신에 선물보따리

아동·청소년 정책, 당사자 목소리 듣는 송파

초·중·고 70여명 ‘100분 토론회’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