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생계자금 시기’ 항의받은 권영진 대구시장 실신

“왜 현금 지급 않나” 민주 시의원과 마찰

이재명 “부천 빼고” 재난소득 검토에 부천시장 “제 잘못

장덕천 시장 공개 반대했다가 SNS 사과하며 일단락

호남 시도지사, 방사광가속기 유치 공동건의

국립 공공보건의료대학 법제화 요구도

서초 청소년은 전직 외교관에게 리더십 배워요

9일까지 오준 전 유엔대사 등 5명 강의…한일관계·외규장각 의궤 등 주제 ‘풍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서초구의 청소년들이 세계 무대에서 활약한 전직 외교관들에게 글로벌 리더십을 배운다.

서초구는 여름방학을 맞아 오는 9일까지 ‘전직 대사와 함께하는 2019 청소년 외교아카데미’를 구 평생학습관에서 연다고 5일 밝혔다. 2017년부터 매년 여름방학마다 진행하고 있으며 3일 만에 마감될 정도로 인기가 높다.

청소년 50명을 대상으로 5회에 걸쳐 진행되는 이번 아카데미에서는 5명의 전직 대사들이 자신이 겪은 외교 경험과 최근 국제 이슈를 육성으로 들려준다는 점에서 매력이 있다는 설명이다.

첫 강연은 남상욱 전 주에콰도르 대사가 한일 관계를 아우른 ‘최근 국제 정세 개관’으로 연다. 오준(왼쪽) 전 유엔 대사는 ‘유엔이란 무엇인가’를, 안호영(오른쪽) 전 주미대사는 ‘우리나라 통상 외교’를 주제로 강의한다. 박흥신 전 주프랑스 대사는 ‘협상을 통한 우리 문화재 반환 사례-외규장각 의궤의 귀환’, 이병국 전 주수단 대사는 ‘왜 우리는 남의 나라를 도와야 하나’에 대해 이야기한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전직 대사들이 들려주는 외교 이야기는 외교관을 꿈꾸거나 국제기구 진출을 원하는 청소년들이 꿈을 구체화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청소년 프로그램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9-08-06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연예인 노예” 150만원 고액방 몰려든 사람들

불법 촬영물로 꾀어 고액 유료회원 유치 회원들 “진짜 연예인 영상 맞냐” 물으면 주민번호·주소 등 신상정보로 신뢰 쌓아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피해 업소 재산세 감면 검토”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임대주택 청년·어르신 고루 돕는다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사회적 거리두기’ 직접 홍보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재산세 인하로 항공업계 돕는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