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살 해송·기암절벽… 저도 비경에 홀리다

47년 만에 개방 대통령 휴양지 가 보니

‘늙은 서울’… 연말 1000만 시대 막 내린다

만 65세 이상 인구 비중 14% 돌파

서리풀의 밤은 낮보다 빛난다

서초 ‘서리풀 페스티벌’의 진화

2019년 보세사 합격자 880명

20~30대가 약 70% 차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관세청은 14일 ‘2019년 보세사 전형’ 합격자 880명을 발표했다.

지난달 6일 실시된 2019년 보세사 시험에 총 3120명이 응시한 가운데 880명이 합격해 합격률은 28.2%로 나타났다. 합격자 명단은 관세청 홈페이지와 (사)한국관세물류협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올해 보세사 합격자 시험 합격자 평균 점수는 67.9점이며, 최고 점수는 88.8점으로 나타났다. 최고령 합격자는 64세, 최연소 합격자는 20세로 분석됐다. 합격률은 2017년(38.5%) 이후 2년 연속 하락했지만 전체 합격자의 62.9%가 20~30대가 차지했다. 청년층의 구직활동을 위해 전문자격증에 관심이 높아진 것으로 분석됐다. 50~60대 연령층도 응시자는 상대적으로 적지만 합격률은 평균을 상회했다. 보세사는 보세창고·보세공장·보세판매장(면세점) 등 보세구역 운영인이 반드시 채용해야 하는 화물관리 전문자격이다. 보세구역 및 물동량 증가로 자격증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한편 보세사 자격증은 21일부터 우편으로 교부할 예정이며, 향후 보세사로 근무하려는 합격자는 (사)한국관세물류협회에 등록해야 한다. 관세청은 보세사 제도 활성화를 통해 통관 물류·화물분야 전문가로 육성하고, 물류 경쟁력 제고를 위해 보세사 역할을 확대할 계획이다.

대전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나경원, 미국에 있는 아들 국적·원정출산 묻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미국의 한 대학에 재학중인 자신의 아들의 국적은 한국이며, 원정출산 의혹은 사실이 아니라고 1…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관광이 더 즐거워지는 ‘더강남’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인구 40만 ‘명품 자족도시 경산’

최영조 경북 경산시장

“해외 철도 수주 중국과 협력”

김상균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

양천 다문화공동체 ‘맛있는 소통’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