색안경에 멍드는 대구… “필요한 건 응원과 지원”

대학병원서 TK 거주·방문자 출입 제한

사람 모이는 곳은 모두 소독… 강서 “안전 최우선”

코로나 확진자 추가 발생에 ‘비상’

“건강 괜찮으신가요” 1만명에 전화 건 성동

독거 노인 등 건강 취약계층 안부 확인

남도의병 역사공원 공모에 여수·나주 등 13곳 유치전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남도가 의병들의 충혼을 기리기 위해 ‘남도의병 역사공원’ 후보지를 공모한다고 15일 밝혔다.

33만㎡ 부지에 연면적 1만 6500㎡ 내외로 꾸며질 ‘남도의병 역사공원’은 기념관, 전시실, 테마파크, 상징조형물, 학예실, 교육관, 편의와 놀이시설 등으로 이뤄진다. 총 480억원이 투입된다.

전남 22개 시군 가운데 여수·나주시와 보성·장성·담양·구례·영암·곡성·함평·장흥·해남·진도·강진군 등 13개 지자체가 유치 경쟁을 벌이고 있다.

이들은 조선시대와 구한말, 일제강점기 의병 활동의 중심지라는 점을 부각시키며 저마다 최적지임을 내세우고 있다.

오는 23일 신청서 접수를 받아 28일부터 이틀 동안 평가를 거쳐 30일 선정한다. 의병관련 역사성과 지역 균형발전, 입지여건, 사업 추진 여건 등을 심사한다.

무안 최종필 기자 choijp@seoul.co.kr
2019-08-16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류상’ 남편·후배, 알고 보니 포주와 그 애

지적장애인 성매매범 내몬 사법권력“경찰이 피해자의 억울함을 벗겨 주기는커녕 범죄자를 만드는 데 앞장선 사건입니다.”장수희…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구 자체 감염 아니지만 안전유의”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영등포 기업 손소독제 300개 기부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유아용 마스크 2만개 지원

이동진 서울 도봉구청장

“농가 화분 구매·中企 지원”

백군기 경기 용인시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