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년짜리 ‘알짜 차관’ 놓쳐 아쉬운 감사원

임찬우 위원 임명에 희비 엇갈린 부처

“서초구청 감동” 1천만원 선뜻 내놓은 주민

손님 끊기자 조은희 구청장·직원 수백명 줄지어

행안부 “지자체, 재난관리·구호기금 쓰세요”

17개 시·도 5조 보유… “제한 완화 요청”

경기 남부 청소년자립지원관 오늘 문 연다

군포 온누리청소년센터 223㎡ 규모 운영…위기 청소년 거주지 방문·주거비 지원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 군포시 산본동 온누리청소년센터에 20일 문을 여는 경기 남부 청소년자립지원관.
경기도 제공

경기도는 위기 청소년들의 주거 안정과 자립을 도울 남부 청소년자립지원관이 20일 군포시 산본동에 문을 연다고 19일 밝혔다. 청소년자립지원관은 청소년쉼터나 청소년 회복지원시설 등의 지원을 받고도 가정·학교·사회로 복귀하기 어려운 24세 이하 청소년들이 자립 능력을 갖출 수 있도록 돕는 시설이다.

지원관은 산본동에 있는 온누리청소년센터 4층에 총면적 223㎡ 규모로 설치됐으며, 사회복지법인 온누리복지재단이 위탁을 받아 운영한다. 지난해 의정부에 설치된 북부 청소년자립지원관과 함께 도내 위기 청소년들을 위한 자립 지원을 담당한다. 지원관은 위기 청소년들의 개별 거주지를 주기적으로 방문해 관리하고 주거비와 생필품을 지원한다. 각종 상담·의료 서비스, 취업 지원과 독립생활기술교육, 지역자원·후원 연계 프로그램 등도 제공한다.

김병철 기자 kbchul@seoul.co.kr

2019-08-20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지금 못 나타나” 신천지 교주 이만희 건강상

외신·유튜브 통해 고의적 은폐·왜곡 의혹 불거져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구지역 확진자가 27일 1000명을 넘었…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단 한 명도 놓치지 않겠다”

코로나 비상대책 가동 원희룡 지사

“구 자체 감염 아니지만 안전유의”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영등포 기업 손소독제 300개 기부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유아용 마스크 2만개 지원

이동진 서울 도봉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