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관리본부 ‘청’ 승격… 전문성 강화

행안부, 정부조직법 개정안 발표

가야고분군, 세계인 가슴에 감동 준비 끝

유네스코 세계유산 신청 후보 선정돼

“한 뼘의 도시공원도 해제하지 않겠다”

박원순 시장, ‘그린뉴딜’ 정책 발표

부천역 마루광장에 ‘통합모듈형 미세먼지 집진시설’ 설치

공기정화 식물과 집진패널 기술 융합… 미세먼지 90% 저감 효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부천 마루광장에 설치한 미세먼지 집진시설. 부천시 제공

경기 부천시는 지난 16일 유동인구가 많은 부천역 마루광장에 ‘통합모듈형 미세먼지 집진시설’를 설치했다고 20일 밝혔다.

타워형 미세먼지 통합모듈형 집진시설은 관성필터와 전기집진·식생모듈이 융합된 장치로, 설치반경 3m 이내 미세먼지를 초기농도 대비 90% 저감하는 효과가 있다.

시는 올해 초 한국토지주택공사(LH) 토지주택연구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미세먼지 저감 연구 및 기술개발 사업에 매진하고 있다. 내년까지 미세먼지 프리존 사업 실증을 마치고 효과에 따라 유동인구 밀집지역과 주거단지 쉼터·놀이터·도로변 등 도시생활공간에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시는 미세먼지 저감기술 현장실증으로 부천에 적합한 효율적 저감방식을 찾고자 다양한 국가 연구개발사업을 추진 중이다. 20일부터 버스정류장을 활용한 미세먼지 저감사업 및 관용차량에 신개념의 전극필름 필터방식 집진기를 탑재한 이동식 저감시설 등을 설치하고 현장실증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차 없어도 병원 고민 ‘NO’

행복택시 만든 김미경 은평구청장

해외 유입 야생동물 엄격 관리

정세균 총리 “제2코로나 막자”

홍천, 마스크 1만장 전달

6·25 때 전사한 佛장교 고향에 제공

아이·운전자 다 지킨다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