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지원금 신속 집행… 사무관 신의 한수

행안부 이빌립 사무관 아이디어 제시

무상교통·노면전차… 시민생활권 보장 시동

도농복합도시 화성시의 ‘교통복지 정책’

이태원 방역클라쓰 시즌2…어서 와요

[현장 행정] 손수 청소 솔 든 성장현 용산구청장

안양시, 차세대 교통시스템 자율주행사업 벤치마킹

판교 경기도자율주행센터를 방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안양시 공무원과 시의원들이 판교 경기도자율주행센터를 방문해 자율주행 등 미래 혁신적인 교통시스템을 살펴보고 있다. 안양시 제공

경기도 안양시는 차세대 교통시스템인 자율주행사업을 벤치마킹했다고 3일 밝혔다. 시 공무원과 시의원들은 최근 두 차례에 걸쳐 판교 경기도자율주행센터를 방문해 혁신적인 미래 교통시스템을 살폈다.

차세대 교통시스템을 연구하는 이 기관은 자율주행과 관련해 기업과 연구기관 실증 테스트를 지원하고, 인프라 빅데이터 수집 및 제공을 주 업무로 하고 있다. 또 자율주행과 관련한 스타트업 기술개발 협력과 글로벌 도약지원, 민관협력 거버넌스 구축하고, 자율주행차량 시승을 운영 중이다.

지난 2일 벤치마킹에서 자율주행으로 움직이는 시승차량을 탑승하고, 자율주행 제어시스템을 견학했다. 특히 시승이 이뤄진 자율주행시승차량 ‘제로셔틀버스’는 운전자 없이 제1·2판교 지역 5.8km 구간을 시속 25km속도로 주행했다.

시는 2021년을 목표로 경기도자율주행센터와 협력해 시청사 주변 3km 이내를 자율주행 시범구간으로 구축할 계획이다. 4차 산업혁명시대에 부응해 자율주행을 주력사업으로 추진하고자 올해 초 자율주행 기술순위 세계 1위인 이스라엘을 방문해 선도기업과 협약을 맺었다.

시 관계공무원은 “자율주행은 아직 걸음마 단계지만 사회 전반을 크게 바꿔놓을 차세대 교통시스템”이라며 “4차 산업혁명시대에 부응해 적극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정은경 “깜깜이 감염 제일 싫어”

“고위험군으로 이어질까 가장 우려”

“취약노동자 23만원씩 지원”

이재명 경기도지사

차 없어도 병원 고민 ‘NO’

행복택시 만든 김미경 은평구청장

해외 유입 야생동물 엄격 관리

정세균 총리 “제2코로나 막자”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