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구청장님, 안전 등굣길 되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불법유해업소 ‘맥양집’ 정비·단속 나서…미아초 4학년생들 감사 손편지 60여통

광진, 내일부터 추석 연휴 종합상황실 가동

656명 투입 안전·화재 등 8대분야 대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광진구가 민족 고유명절 추석을 맞아 구민들이 편안하고 안전한 추석을 보낼 수 있도록 ‘2019 추석 종합대책’을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구는 지난 6일부터 오는 16일까지 추석 종합대책 추진 기간으로 정하고 ▲훈훈한 추석 보내기 ▲물가안정 ▲특별교통 ▲풍수해 ▲안전·화재 ▲의료·보건 ▲구민생활 불편 해소 ▲공직기강 확립 등 총 8대 분야를 중점 추진할 계획이다. 우선 11일부터 16일까지 추석 연휴 종합상황실을 운영한다. 총 656명의 근무자를 편성해 연휴 중 발생하는 상황에 대비하고 구민 불편을 해소할 예정이다.

특히 안전 대책을 최우선으로 한다. 구는 풍수해 대비 재난안전대책본부 상황실을 운영하고 24시간 비상연락체계를 유지할 계획이다. 또 안전·화재사고 예방을 위해 상황근무 체계를 유지하고 긴급사태가 발생하는 즉시 비상연락망을 가동하는 등 유관기관과 대응 체계를 구축한다.

아울러 지역 내 건국대병원·혜민병원과 협의해 응급환자 발생 시 진료가 가능하도록 24시간 비상진료체계를 유지한다. 연휴 기간 진료 가능한 의료기관과 휴일지킴이 약국을 지정해 구 홈페이지에 게시하고 안내할 예정이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민족 고유 명절인 추석을 맞아 종합대책을 마련해 연휴기간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사고를 예방하고 구민 불편사항을 최소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19-09-10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혼자만 짧은 치마”…아베 부인 ‘파격 패션’

“드레스 코드를 완전히 무시했다. 주변에 같이 있던 참석자들이 속으로 뭐라고 생각했겠나.”지난 22일 낮 일본 도쿄 지요다구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金川’ 흐르는 기회의 땅 금천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청년문화 흐르는 신촌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

정부 ‘적극행정’ 독려하는데…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