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년짜리 ‘알짜 차관’ 놓쳐 아쉬운 감사원

임찬우 위원 임명에 희비 엇갈린 부처

“서초구청 감동” 1천만원 선뜻 내놓은 주민

손님 끊기자 조은희 구청장·직원 수백명 줄지어

행안부 “지자체, 재난관리·구호기금 쓰세요”

17개 시·도 5조 보유… “제한 완화 요청”

대구형 일자리 ‘휴스타’ 새달 본격 가동

실무·인턴과정 ‘혁신아카데미’ 개강… 일자리 보장제로 참여기업 취업 기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대구·경북의 미래 신성장 산업 분야 인재를 육성해 일자리와 연계하는 ‘휴스타(HuStar) 프로젝트’가 본격 가동된다.

휴스타 프로젝트는 대학이나 대학원 졸업생을 대상으로 현장실습 교육과 기업 인턴과정을 운영하는 것으로 혁신아카데미와 혁신대학, 일자리 보장제로 구성된다.

다음달 개강하는 혁신아카데미는 대구의 로봇·의료·정보통신기술(ICT) 분야와 경북의 로봇·미래형자동차·바이오·인공지능 및 소프트웨어 등 7개 사업단에서 140명의 교육생을 대상으로 5개월의 현장실무교육과 3개월의 기업 인턴과정을 운영한다.

내년 3월 개강하는 혁신대학은 대학 3·4학년을 대상으로 2년 과정으로 운영된다. 로봇·물산업·미래차·의료·ICT 등 5개 분야에서 기업 수요 맞춤형 인재를 양성한다.

혁신대학 및 혁신아카데미에서 배출된 인재들은 일자리 보장제를 통해 참여기업과 연구·지원기관에 정규직으로 취업할 기회를 받는다. 참여기업에는 혁신인재 인턴비 지원, 연구개발·고용환경 개선사업 등 다양한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11일 “혁신아카데미와 혁신대학을 통해 1단계 사업으로 2022년까지 혁신지도자 50명, 혁신인재 2500명 이상을 양성해 지역에 정착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대구 한찬규 기자 cghan@seoul.co.kr
2019-09-12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지금 못 나타나” 신천지 교주 이만희 건강상

외신·유튜브 통해 고의적 은폐·왜곡 의혹 불거져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구지역 확진자가 27일 1000명을 넘었…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단 한 명도 놓치지 않겠다”

코로나 비상대책 가동 원희룡 지사

“구 자체 감염 아니지만 안전유의”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영등포 기업 손소독제 300개 기부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유아용 마스크 2만개 지원

이동진 서울 도봉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