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주대첩 그린 강감찬 축제 15만명 즐겼다

관악, 강감찬 주제로 도시브랜딩 작업

강동 둔촌도서관 첫삽… 내년 10월 주민 곁으로

3층 건물 ‘지역 밀착 복합문화공간’ 조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강동구가 구민들의 문화 향유 기회를 넓히기 위해 2020년 10월 둔촌도서관을 개관한다고 16일 밝혔다. 구는 이날 오후 건립 부지인 강동구 동남로49길 21-8에서 착공식을 열었다.

지상 3층, 연면적 996.98㎡ 규모로 지어질 둔촌도서관은 주민들이 자유롭게 책을 읽고 쉬어가는 ‘지역 밀착형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된다. 2020년 7월 준공, 10월 개관을 목표로 국비 15억 6000만원, 시비 7억 6000만원, 구비 61억 6000만원 등 총 84억 9000만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도서관 1층에는 어린이들이 다양한 책과 교감할 수 있는 유아·어린이자료실과 문화교실이 만들어진다. 2층에는 종합자료실, 3층에는 북 큐레이션·전시 공간과 독서 데크가 자리해 구민들의 독서 수요를 충족시켜준다.

새 도서관 건물에는 신재생에너지를 만들어 쓰는 ‘제로에너지’ 녹색 건축물 설계도 반영한다. 이에 따라 일자산 도시자연공원, 도시농업공원, 허브천문공원 등 주변 자연과 어우러진 쾌적한 독서 환경이 마련될 전망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둔촌도서관이 준공되면 그간 도서관이 멀어 불편했던 지역 주민들 삶의 질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구민들이 가까이에서 독서 문화를 누릴 수 있도록 공공도서관, 작은도서관 건립 사업들을 빈틈없이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9-09-17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만취여성, 택시기사에 ‘신음소리’ 내다 징역형

법원, 30대 여성에 징역 6개월에 집유 1년 선고신상정보 등록…신상정보 공개·취업 제한은 면제만취한 채 택시를 탔다가 택시기…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술냄새 대신 책향기 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재정분석평가 2년 연속 ‘우수’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경청·공감의 리더십”

차준택 인천 부평구청장

바이오헬스 창업생태계 협약

은수미 경기 성남시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