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 침해로 100억 이득 보면 100억 배상… ‘무임승차’

특허청 ‘배상액 현실화’ 지재권 보호

“중국인 많아 신종 코로나 걱정” 불안 확산에 제주 봄 특

중국인 2명 음성 판정에도 유언비어 확산

중랑 21~22일 ‘업사이클링 패션위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중랑구에서 ‘업사이클링’(재활용품에 디자인 또는 활용성을 더해 새로운 상품으로 재탄생시키는 작업)을 주제로 한 패션 축제가 열린다.

중랑구는 오는 21~22일 지하철 7호선 면목역 3번 출구 일대 약 300m 구간에서 ‘2019 중랑패션위크’를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서울시 도시재생사업 최종 선정을 앞둔 ‘면목패션(봉제) 특정개발진흥지구’ 시범사업의 하나다.

이번 행사에서는 국내 유명 패션 브랜드 디자이너와 지역 봉제장인이 협업해 만든 업사이클링 제품을 선보이는 거리패션쇼가 열린다. ‘노앙’의 남노아 디자이너, ‘분더캄머’의 신혜영 디자이너, ‘소잉바운더리’의 하동호 디자이너 등이 참가한다. 포털사이트 네이버TV ‘마스터의 재발견’ 영상에 협업 과정과 패션쇼 현장 등을 담아 방영하고, 행사 종료 후에는 네이버 ‘스타일 윈도’에 입점해 판매도 할 예정이다.

중랑구는 봉제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2016년 면목2동과 상봉2동 일대를 면목 패션(봉제)특정개발진흥지구로 지정했다. 해당 지역이 지난 4월 서울시 중심지형 도시재생 후보지로 선정된 데 이어 이달 중소벤처기업부의 ‘소공인복합지원센터 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비 25억원을 지원받는 등 패션봉제 산업 인프라 구축에 탄력을 받고 있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9-09-19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신격호 빈소 나타난 ‘37살 연하’ 사실혼 서미

롯데그룹 창업주 신격호 명예회장이 별세한 19일 빈소가 차려진 서울 아산병원에서는 그룹 관계자들이 모여 조문객을 맞았다. 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화재 골든타임’ 잡는 성동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쓰레기집서 구조 할머니에 설 인사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부산 등 5곳 ‘관광거점도시’ 만든다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