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주대첩 그린 강감찬 축제 15만명 즐겼다

관악, 강감찬 주제로 도시브랜딩 작업

광주에 1만㎡ 규모 드론공원 생긴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드론 저변 확대와 시민들의 레저활동을 위해 영산강변인 광주 북구 대촌동 ‘광주시민의 숲’ 인근에 드론공원이 조성된다. 광주시는 19일 익산지방국토관리청, 북구 등과 ‘드론 공원 조성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시는 행정·재정적 투자를 하고, 익산국토청은 하천부지 내 점용허가를, 북구는 드론공원 조성과 드론공원 활성화 및 운영을 맡는다.

드론 공원은 광주시민의 숲 인근 하천 부지에 있는 드론 비행연습장에 1만 343㎡ 규모로 조성된다. 현재 드론 공원은 지난 5월부터 기초체험반, 항공촬영반 등 시민을 대상으로 한 무료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드론 비행연습장으로 운영 중이다. 시는 앞으로 드론 공원을 초경량 비행장치 상시 실기시험장으로 지정받기 위해 한국교통안전공단과 협의 중이다. 이렇게 되면 시민들이 드론 자격증 취득을 위해 전남 순천, 장흥 등 타지로 가는 불편함을 해소할 수 있다.

광주 최치봉 기자 cbchoi@seoul.co.kr

2019-09-20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만취여성, 택시기사에 ‘신음소리’ 내다 징역형

법원, 30대 여성에 징역 6개월에 집유 1년 선고신상정보 등록…신상정보 공개·취업 제한은 면제만취한 채 택시를 탔다가 택시기…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술냄새 대신 책향기 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재정분석평가 2년 연속 ‘우수’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경청·공감의 리더십”

차준택 인천 부평구청장

바이오헬스 창업생태계 협약

은수미 경기 성남시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