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동하면 뇌기능도 활발해진다?

송파, 하버드 존 레이티 교수 초청 강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존 레이티 하버드 의대 교수

뇌의학 전문가로 알려진 하버드 의대 존 레이티 교수가 서울 송파구에서 강연을 한다. 송파의 명사 초청 프로그램의 하나이다.

송파구는 오는 23일 오후 4시 송파구청 대강당에서 ‘운동이 학습에 미치는 효과’를 주제로 레이티 교수의 강연을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레이티 교수는 운동으로 뇌기능이 최대한 발휘될 수 있다는 이론으로 유명하다. ‘운동화 신은 뇌’, ‘뇌 1.4㎏ 사용법’ 등의 저서가 있다.

초중고교 관계자와 부모를 대상으로 진행하는 이번 강의는 교육에 관심이 있는 구민 누구나 무료로 들을 수 있다. 22일까지 구 교육협력과 및 평생학습원 홈페이지를 통해 200명을 선착순 모집한다.

강연은 영어로 진행되며, 뇌인지연구기관 브레인OS연구소가 동시통역을 제공한다.

송파구는 사회변화에 따른 교육의 방향성을 제시하기 위해 2012년부터 조승연 작가, 정재승 카이스트 교수, 김태원 구글 상무 등 각 분야 전문가들의 이야기를 듣는 ‘명사 초청 강연’을 이어오고 있다. 해외 석학을 초청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최근 입시위주의 학습으로 청소년의 신체활동이 점차 부족해지고 있는 만큼, 이번 강의가 자녀교육의 새로운 시각을 열어주길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의 명사들을 초청해 주민들이 양질의 교육 콘텐츠를 접할 기회를 넓혀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9-10-18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백종원 운전기사 모집에 300대 1…채용조건 보니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의 운전기사를 모집하는 채용 공고에 300명의 지원자가 몰렸다.7일 채용정보업체 잡코리아에 따르면 더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중구의회, 학부모 이야기를 듣다

조영훈 서울 중구청장

고덕7단지 재건축 현장 점검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반달 선율 타고 ‘동심의 나라’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발품 팔아 챙긴 어르신 목소리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