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가천대, 바이오헬스 창업생태계 활성화 협약

성남시, 전문 기자재 도입 자금 4억 5000만원 지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은수미(왼쪽) 시장과 최미리 가천대 부총장은 21일 오전 시청에서‘메이커스 문화 확산과 바이오헬스 창업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협약’을 맺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성남시 제공

경기 성남시가 가천대와 손잡고 바이오 헬스 분야의 메이커 스페이스(개발자 공간)를 구축해 창작자 지원에 나선다.

은수미 성남시장과 최미리 가천대 부총장은 21일 ‘메이커스 문화 확산과 바이오헬스 창업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협약’을 맺었다.

가천대는 비전타워 지하 3층에 1178㎡ 규모의 바이오·헬스케어 분야에 특화된 메이커 스페이스를 조성한다. 시는 전문 기자재 도입 자금 4억 5000만원을 지원한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2019-10-22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백종원 운전기사 모집에 300대 1…채용조건 보니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의 운전기사를 모집하는 채용 공고에 300명의 지원자가 몰렸다.7일 채용정보업체 잡코리아에 따르면 더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중구의회, 학부모 이야기를 듣다

조영훈 서울 중구청장

고덕7단지 재건축 현장 점검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반달 선율 타고 ‘동심의 나라’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발품 팔아 챙긴 어르신 목소리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