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일 용산서 남이장군 사당제·굿 행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용산구가 오는 28일 남이장군 사당제(시 무형문화재 제20호)와 당굿, 장군출진식을 열고 지역의 유산과 전통을 되새긴다.

28일 오전 10~11시 용문동 남이장군 사당에서 진행되는 남이장군 사당제는 장군의 업적을 추모하고 주민 무병장수, 생업 번영을 기원하는 행사다. 성장현 용산구청장도 제관으로 참여한다. 당제가 끝나면 장군의 넋을 달래는 12거리 굿이 펼쳐진다. 굿이 열리는 동안 주민들은 사당 아래에서 국수 잔치를 벌인다. 행사의 절정은 여진족 토벌 당시 장군의 출진 모습을 재현한 장군출진식으로 500여명이 남이장군 사당에서 효창운동장, 삼각지, 신용산역, 전자상가, 용문시장 등의 코스를 행진한다.

성 구청장은 “매년 음력 10월 1일에 진행되는 남이장군 사당제는 지역을 대표하는 전통문화유산”이라며 “장군의 애국충정을 기리고 옛 전통을 지속적으로 유지하고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조선 세조 때의 무신인 남이장군은 이시애의 난, 여진 정벌로 공을 세워 27세에 병조판서 자리에 오르지만 세조가 죽은 뒤 역모에 몰려 처형당하는 비극을 겪었다. 용산에는 300여년 전 장군 사당이 세워졌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9-10-25 2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백종원 운전기사 모집에 300대 1…채용조건 보니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의 운전기사를 모집하는 채용 공고에 300명의 지원자가 몰렸다.7일 채용정보업체 잡코리아에 따르면 더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고덕7단지 재건축 현장 점검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반달 선율 타고 ‘동심의 나라’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발품 팔아 챙긴 어르신 목소리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맞춤지원 받는 젊은이의 꿈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