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 ‘안전한 통학로 만들기’ 추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중랑구가 학생들이 안전하게 등하굣길을 이용할 수 있도록 통학로를 새단장한다. 교통안전, 보행환경, 생활안전 등 종합적인 환경 개선에 나선다.

중랑구는 초·중·고교 인근을 대상으로 ‘안전한 통학로 만들기’ 사업을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이에 따라 구는 최근 초등학교 23곳과 유아시설 16곳 인근의 교통안전표지 201개를 태양광 발광다이오드(LED)로 모두 교체했다. 눈, 비 등 궂은 날씨로 표지 인식이 어려운 날이나 야간에도 어린이 보호구역임을 알리기 위해서다. 초등학교 13곳 주변 횡단보도 앞에는 입체형 옐로카펫 20개를 설치했다. 어린이들이 안전하게 신호를 기다릴 수 있도록 대기공간을 시각적으로 구현한 장치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9-10-25 2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백종원 운전기사 모집에 300대 1…채용조건 보니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의 운전기사를 모집하는 채용 공고에 300명의 지원자가 몰렸다.7일 채용정보업체 잡코리아에 따르면 더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고덕7단지 재건축 현장 점검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반달 선율 타고 ‘동심의 나라’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발품 팔아 챙긴 어르신 목소리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맞춤지원 받는 젊은이의 꿈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