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 취재 원천 봉쇄… 도 넘은 감사원

[관가 블로그] 취재원 만날 때 대변인·공보과장 배석 ‘감시’… 중앙부처 유일

서울대 중심 인재·기업 몰리는 ‘혁신경제도시’가 관악의

[구청장을 만납시다]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남부내륙철도·새만금신공항 ‘순항’… 4·3특별법·김해

반환점 돈 文정부 지방공약 중간점검

미세먼지 잡는 푸른 쉼터… 마포 애오개역 도시숲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마포 애오개역 도시숲

서울 마포구가 ‘500만 그루 나무 심기’의 하나로 애오개역 쉼터에 도시숲을 조성했다고 30일 밝혔다.

기존의 역 쉼터와 공개 공지를 리모델링해 녹지와 휴게 공간을 넓힌 애오개역 도시숲은 개방감과 안전성을 고려한 공간 배치로 시민들의 만족도를 높였다. 소나무와 수수꽃다리 등 35종 947그루의 수목, 꽃잔디와 같은 지피식물 4종, 1150포기를 식재해 미세먼지를 잡는 데도 효과를 낼 것으로 보인다. 파고라(덩굴식물을 올려 만든 서양식 정자) 2동, 벤치 4개, 10m짜리 데크벤치와 안내판 등도 설치해 쉼터의 기능을 확대했다.

구는 지난 9월 우체국공익재단, 생명의숲국민운동과 도시숲 조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며 낡은 애오개역 쉼터의 변신을 함께 일궜다. 구는 행정 지원과 함께 대상지를 제공하고 우체국공익재단은 1억원의 예산을 지원했다. 생명의숲국민운동은 도시숲 설계와 시공을 맡았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애오개역 도시숲은 도시 미관의 향상, 열섬 현상 완화, 미세먼지 저감 등 다양한 공익적 기능을 갖춘 사례”라며 “공공기관과 민간이 함께 참여하는 사회공헌사업을 더 확대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9-10-31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절반 줄게” 약속한 남편…복권 1등되자 사라

복권 1등에 당첨된 후 아내를 속이고 잠적한 남편의 사연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태국 사뭇쁘라깐주에 거주하는 폰띠다(23)는 같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1.5㎞ ‘휠체어 동행’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

동작, 내년 예산 6413억 편성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아빠랑 아이랑 ‘1박2일 독서캠프’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광진복지재단’ 문 열다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