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라져가는 향토 민요 2만곡, 이곳에 ‘저장’

서울시, 종로구에 우리소리박물관 개관

배달 오토바이 단속 강화가 능사?… 정부 ‘안전 대책’ 빈

민관 열흘간 ‘교통안전 확보 방안’ 논의

뮤지컬 ‘삼국유사’ 군위 명품브랜드로 태어난다

인각사와 공동 제작 새달 28·29일 공연…김수환 추기경 테마 뮤지컬 이어 제작

군포시, 주요 공원 6곳 공공 와이파이 확대 운영

앞서 버스정류장 17곳, 마을버스 102대도 서비스 제공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군포시 산본동 초막골생태공원 무료 공공와이파이 장비 설치 안내판. 군포시 제공

경기도 군포시는 8일 지역 내 공원 6곳에 무료 공공 와이파이 장비 설치를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이곳을 찾는 시민들은 무선 인터넷 접속을 위한 무료 데이터를 무제한 사용할 수 있게 됐다.

초막골생태공원을 비롯해 철쭉동산, 수리산산림욕장, 반월호수공원 등 지역의 대표 명소가 대부분이다. 앞서 시는 버스정류장 17개소와 지역에서 운행하는 전체 마을버스 102대에서 8월부터 공공 와이파이 서비스를 제공하기 시작했다.

최근에는 버스정류장 5개소에 추가로 관련 장치를 설치, 확대했다. 한편, 군포지역에서는 시청과 주민센터 등 공공장소 22개소에서도 무료 와이파이 이용이 가능하다. 공공 와이파이는 상대적으로 보안에 취약하다. 데이터 이용 시 해킹 피해 방지를 위해 민감한 개인정보를 입력하는 서비스나 금융거래 등은 자제해야 한다.

한대희 군포시장은 “공공 와이파이 설치 장소에는 안내 스티커와 현수막 등을 부착해 이용을 홍보하고 있다”며 “공공 와이파이 설치 지역을 확대해 통신비 부담을 줄이고, 정보 격차를 해소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중학생과 성관계 기획사 대표 ‘위자료 3만원’

연예기획사를 운영했던 A(50)씨는 중학생을 성폭행한 혐의로 2013년 구속 기소됐습니다. 2011년 15세였던 중학생을 만나 수차례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성동 평생교육엔 3철학이 있다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귀 기울이니 민원 술술 풀렸네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적극행정 ‘접시’ 깨도 보호”

황서종 인사혁신처장

어르신의 인생, 작품이 되다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