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라져가는 향토 민요 2만곡, 이곳에 ‘저장’

서울시, 종로구에 우리소리박물관 개관

배달 오토바이 단속 강화가 능사?… 정부 ‘안전 대책’ 빈

민관 열흘간 ‘교통안전 확보 방안’ 논의

뮤지컬 ‘삼국유사’ 군위 명품브랜드로 태어난다

인각사와 공동 제작 새달 28·29일 공연…김수환 추기경 테마 뮤지컬 이어 제작

유럽 스마트시티 우수사례 공유… 광명 특성에 맞는 스마트도시 만든다

광명시, 첫 국제학술대회 개최... ‘스마트시티, 인문도시와 만나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광명시가 시민 중심의 스마트시티를 추진하기 위해 첫 국제학술대회를 열었다. 광명시 제공

경기 광명시가 시민 중심의 스마트시티를 추진하기 위해 첫 국제학술대회를 열었다.

광명시는 라까사호텔 광명에서 국내외 전문가와 시민 등 100여명이 모인 가운데 ‘스마트시티, 인문도시와 만나다’ 주제로 스마트시티 국제학술대회를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학술대회는 유럽의 스마트시티 우수 사례를 공유하고 광명시 특성에 맞는 스마트도시 구축 방안을 도출하기 위해 마련됐다. 광명시와 프리드리히 나우만 재단, 성균관대 하이브리드미래문화연구소가 공동 주최했다.

이날 오전에는 스위스 생갈렌시와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이탈리아 밀라노의 스마트시티 거버넌스와 시민의 역할에 대한 사례 발표가 있었다. 오후에는 마크 D 휘태커 뉴욕대 한국분교 교수의 모바일 ICT 기술에 대한 특별강연과 이성현 광명시 정보통신과 팀장의 광명시 스마트시티 조성방안 전략에 대한 발표가 진행됐다.

이어 혁신성장과 스마트시티, 프랑스 스마트시티 사례 등 인문학과 스마트시티 기술을 접목한 다양한 연구와 사례가 소개됐다.

박승원 시장은 ”스마트도시의 핵심은 시민 행복이고, 일련의 과정을 시민과 함께 이끌어 가는 것이 중요하다는 걸 새삼 느꼈다“며 “국내외 전문가 의견과 사례를 참고해 광명시가 직면한 도시재생과 첨단산업단지 조성 등 도시 변화에 대응하고 시민이 행복한 스마트도시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시는 지난해 ‘도시를 똑똑하게, 시민을 여유롭게’라는 비전과 ‘함께하는 공유도시’, ‘쾌적한 친환경 도시’, ‘맘편한 안심 도시’ 3대 목표를 담은 스마트도시계획을 수립했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중학생과 성관계 기획사 대표 ‘위자료 3만원’

연예기획사를 운영했던 A(50)씨는 중학생을 성폭행한 혐의로 2013년 구속 기소됐습니다. 2011년 15세였던 중학생을 만나 수차례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성동 평생교육엔 3철학이 있다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귀 기울이니 민원 술술 풀렸네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적극행정 ‘접시’ 깨도 보호”

황서종 인사혁신처장

어르신의 인생, 작품이 되다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