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기관 업무 수탁업체 ‘노무비 착복’ 막는다… 별도 계

민간위탁 노동자에 지급 여부 확인해야…근로조건 보호 확약서 위반땐 계약 해지

돕는 손, 숨은 손 잡아준 광진

[현장 행정] 김선갑 구청장 자원봉사자 격려

107층 부산 롯데타워 또 착공 연기… 설계 미완성 탓에 1년

부산시, 롯데 측 사업 시행 기간 연장 승인

이병도 서울시의원 “50플러스재단, 변화와 개혁 필요하다”

다양한 기관들과의 네트워크 형성과 구체적 연계·협력 전략 수립할 것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제290회 정례회 보건복지위원회 ‘50플러스재단’ 행정사무감사 사진

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회 이병도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은평2)은 지난 11일 제290회 정례회 보건복지위원회 행정사무감사에서 50플러스재단의 사업 방향과 구체적 사업 내용에 대한 심도 있는 검토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이 의원은 “50플러스재단은 설립 이후 여러 가지 사업을 진행하는 과정에서 그 기능과 역할에 대해 다른 기관들과의 중복성 논란이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왔지만 아직까지 이를 해결하기 위한 구체적인 논의가 부족했다”라며, “50플러스 세대에 대한 종합적인 정책을 추진하는 재단의 특성상 다른 기관들과 중복되는 사업이 있을 수밖에 없다는 점을 인지하고, 다양한 기관들과의 네트워크 형성과 구체적 연계·협력 전략을 수립하고 그 기능과 역할을 명확히 설정할 필요가 있다”라고 말했다.

또한, “재단이 50플러스 세대의 새로운 직업이나 삶에 대한 욕구를 충족시켜 주기 위해서는 다양한 자원을 축적하고 있어야 하는데 이러한 측면에서도 다른 기관들과의 연계와 협업이 중요하다”라며 외부 자원 연계와 새로운 자원 발굴에도 더욱더 중점을 둘 것을 강조했다.

이어, “현재의 50플러스 교육체계가 인생의 전환점에 선 50플러스 세대에게 꼭 필요한 내용을 담고 있는지에 대해서도 총체적인 점검이 필요하다”라고 말하며, “재단에서 수행한 「50+교육 체계 수립 연구」에 50플러스 교육체계를 ‘자기이해, 진로탐색, 전문성 개발, 사회참여’의 네 가지 영역으로 구분하여 잘 제안되어 있다”면서, 이러한 연구 결과를 실제 교육에 적용하여 50플러스 세대가 새로운 커리어를 갖고 새로운 삶을 사는 데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라고 요구했다.

마지막으로, 이 의원은 50플러스재단에 대해 “50플러스 정책의 총괄기관으로서 기능과 역할을 재정립하여 50플러스 세대의 다양한 요구와 특성을 반영한 정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진정성 있는 방안을 마련하라”라고 다시 한번 당부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건모 성폭행 의혹 “배트맨티 입고 욕하며…”

7일 콘서트 예정대로…8일 ‘미우새’ 방송 미정강용석 “고소장 제출”…김건모 법적 공방으로가수 김건모(51)가 피아니스트 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지역복지사업’ 2년째 최우수상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청소년푸른성장대상’ 장관상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도시농업활성화’ 최우수상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