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 얻어오는 직장인들… 산재 68%가 ‘정신적 질병’

시민단체 ‘직장갑질 119’ 제보 분석

건강 과시·지역 홍보 일석이조… 단체장들의 ‘운동학개론

양승조 충남지사, 마라톤으로 체력 과시…박원순 서울시장도 주2회 남산 6㎞ 달려

오현정 서울시의원 “‘뇌병변장애인 지원 마스터플랜’ 맞춤형 대책이 되기를 기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발언을 하는 ‘오현정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광진2)’

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회 오현정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광진2)은 12일 복지정책실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지난 9월에 발표된 ‘뇌병변장애인 지원 마스터플랜’을 환영하며 뇌병변장애인을 위한 맞춤형 대책이 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밝혔다.

오현정 부위원장은 “뇌병변장애인은 그동안 발달장애인의 범주에 포함되지 않아 생활 전반에 걸쳐 어려움을 겪는 상황이었는데 뇌병변장애인 지원 마스터플랜(이하 ‘마스터플랜’)이 발표되어 장애인 인권 증진에 첫걸음을 떼었다”고 말하며 “더 나아가 서울시는 마스터플랜이 담고 있는 4대 분야 26개의 세부 사업이 뇌병변장애인을 위한 맞춤형 사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또한 “올해부터 5년간 총 604억원을 투입하는 정책인 만큼 뇌병변장애인과 그 가족이 안전하고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는 마스터플랜이 되도록 본 의원 또한 살피겠다”고 언급했다.

이어 오현정 부위원장은 “본 의원은 장애인활동지원사의 처우 개선을 위해 「장애인 자립생활 지원 조례」를 개정했고 행정사무감사 중에도 아이돌보미 처우 개선 방안을 제시했다”고 말하며 “서울시에는 어르신, 장애인, 아이를 현장에서 살피는 수많은 돌봄 종사자가 있으며, 같은 돌봄이지만 근무 조건이 상이해 상대적 박탈감을 느끼고 근로 의욕 저하까지 우려된다”며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건모 성폭행 의혹 “배트맨티 입고 욕하며…”

강용석, 9일 서울중앙지검에 고소장 제출입장문에 지나치게 상세한 피해과정 묘사 전문 그대로 보도된 기사…2차 가해 우려가수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새 둥지 만나는 근현대사 유물

성장현 서울 용산구청장

청년 정책 스스로 만든다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학생 창의력 놀면서 키웠다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구의회 역할 알려야 관심 생겨”

고양석 서울 광진구의회 의장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