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號 1년’ 성과도, 존재감도 없었다

성장률 2% 안 돼…컨트롤타워 역할 못 해

“상인들과 마주 보고 울면서 마음 통했죠”

거리가게 정비 이끈 동대문의 소통 행정

“군부대 이전·해체로 살길 막막”

‘국방개혁 2.0’ 강원 5개 접경지역 르포

4차 산업혁명 교육, ‘스마트 양천 미래교육센터’에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양천구는 양천구평생학습관 2층에 ‘스마트 양천 미래교육센터’를 설치했다고 15일 밝혔다.

센터는 학생들에게 빠르게 변하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하기 위한 교육을 제공하는 곳으로, 151㎡ 규모의 공간에 강의실, 영상 제작실 등을 갖췄다.

로봇을 이용한 코딩, 사회·과학 분야 학습과정과 연계한 증강현실(AR)·가상현실(VR), 3D프린터 활용, 영상제작 등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이 꾸려진다. 학생들의 진로·적성·의견을 반영한 청원 수업, 청소년을 위한 특별 초청 강연, 건강한 인성발달을 위한 체육 프로그램 등도 마련된다. 초등학교·중학교와 연계해 센터 밖 ‘찾아가는 교육’도 할 예정이다.

이달 말부터 연말까지 로봇을 이용한 코딩과 사회·과학 교과서와 연계한 AR·VR 강좌가 시범 운영된다. 코딩 강좌는 오는 22일부터 매주 금요일, AR·VR 강좌는 오는 28일부터 매주 목요일 진행된다. 시범 운영 기간 수강료는 무료다. 양천구 거주 초등학교 5학년부터 중학교 1학년까지 학생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참여 희망 학생은 구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참고해 신청하면 된다. 선착순 각 20명 모집한다. 구 관계자는 “교육이 끝난 후 모니터링을 거쳐 내년부터 코딩, AR·VR, 영상제작, 3D프린팅 등 정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했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앞서가는 교육을 제공, 아이들이 미래 사회에 맞는 창의적인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건모 성폭행 의혹 “배트맨티 입고 욕하며…”

7일 콘서트 예정대로…8일 ‘미우새’ 방송 미정강용석 “고소장 제출”…김건모 법적 공방으로가수 김건모(51)가 피아니스트 겸…

많이 본 뉴스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