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號 1년’ 성과도, 존재감도 없었다

성장률 2% 안 돼…컨트롤타워 역할 못 해

“상인들과 마주 보고 울면서 마음 통했죠”

거리가게 정비 이끈 동대문의 소통 행정

“군부대 이전·해체로 살길 막막”

‘국방개혁 2.0’ 강원 5개 접경지역 르포

경북 올해 3번째 AI 바이러스 검출…고병원성 확인 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북 경주시 형산강 지류에서 조류인플루엔자(AI) 바이러스가 검출돼 당국이 고병원성 확인에 나섰다.

경상북도 AI방역대책 상황실은 앞서 13일 경주시 안강읍 형산강 지류인 칠평천 일대에서 채집한 야생조류의 분변 시료를 분석한 결과 H5형 항원이 검출됐다고 15일 밝혔다.

H5형은 고병원성이 의심되는 AI 바이러스다.

경북도는 시료가 채취된 곳의 반경 10㎞ 지역을 ‘야생조수류 예찰 지역’으로 설정하고 해당 지역 내 가금과 사육 중인 조류에 대한 예찰·검사, 이동통제와 소독에 나섰다.

철새도래지와 인근 농가에 대한 차단 방역도 강화했다.

경북에서는 지난 10월 25일 김천, 지난 6일 경산 등에서 H5형 항원이 검출됐으나 고병원성은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이번에 검출된 AI 바이러스의 고병원성 여부에 대한 판정은 앞으로 5일 정도 걸릴 것으로 방역 당국은 예상했다.

안동 김상화 기자 s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건모 성폭행 의혹 “배트맨티 입고 욕하며…”

7일 콘서트 예정대로…8일 ‘미우새’ 방송 미정강용석 “고소장 제출”…김건모 법적 공방으로가수 김건모(51)가 피아니스트 겸…

많이 본 뉴스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