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 얻어오는 직장인들… 산재 68%가 ‘정신적 질병’

시민단체 ‘직장갑질 119’ 제보 분석

건강 과시·지역 홍보 일석이조… 단체장들의 ‘운동학개론

양승조 충남지사, 마라톤으로 체력 과시…박원순 서울시장도 주2회 남산 6㎞ 달려

주차난 숨통 탁… 민·관 주차장 공유 나선 영등포

신길교회·공군호텔 부지 300면 마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채현일(가운데) 영등포구청장이 지난 19일 영등포구 신길교회와 공군호텔 두 곳과 ‘건축물 부설주차장 개방·공유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영등포구 제공

서울 영등포구가 지난 19일 빌라·다세대주택 밀집지역의 고질적인 주차난 해소를 위해 신길교회와 공군호텔 두 곳과 ‘건축물 부설주차장 개방·공유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구는 이번 협약으로 신길교회 부설주차장 250면과 공군호텔(옛 공군회관) 부설주차장 50면 등 총 300면의 건축물 부설주차장을 인근 주민들과 공유한다. 협약을 체결한 건물주는 2년 이상 약정을 체결하고 운영시간과 주차료 등을 결정해 이 기간 동안 유휴공간을 주차장으로 운영한다. 구는 해당 시설에 주차장 폐쇄회로(CC)TV 설치, 바닥포장공사, 주차 차단기 등 시설개선비를 최대 2000만원까지 지원한다.

지난 1일 개방을 시작한 신길교회 주차장은 지하 5층과 지하 6층에 한해 지정석으로 운영하며 이용요금은 월 5만 5000원이다. 24시간 이용 가능하지만 밤 12시부터 새벽 4시까지는 출입문을 폐쇄한다. 다음달 1일 공유를 시작하는 공군호텔은 지하 1층과 지하 2층에 지정석으로 이용 가능하며 사용료는 월 5만원이다. 오후 8시부터 다음날 오전 9시까지 야간 이용이 가능하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부설주차장의 유휴면 개방으로 주차난을 해소하고 주택가 불법 주차 문제 해소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19-11-21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건모 성폭행 의혹 “배트맨티 입고 욕하며…”

강용석, 9일 서울중앙지검에 고소장 제출입장문에 지나치게 상세한 피해과정 묘사 전문 그대로 보도된 기사…2차 가해 우려가수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새 둥지 만나는 근현대사 유물

성장현 서울 용산구청장

청년 정책 스스로 만든다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학생 창의력 놀면서 키웠다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구의회 역할 알려야 관심 생겨”

고양석 서울 광진구의회 의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